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씨엠립과 푸켓 한번에 동시에 여행 '인기 폭발'
상태바
씨엠립과 푸켓 한번에 동시에 여행 '인기 폭발'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2.08.10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김채현 기자] 모두투어는 ‘씨엠립+푸켓’ 연계상품이 여름시즌 최고의 예약판매율을 기록,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7월 26일부터 오는 8월 15일까지 총 11항차에 걸쳐 스카이윙스아시아항공(ZA)의 단독전세기로 운영되고 있는 이 상품은 현재 계약석 이상 판매돼 추가판매에 들어간 상황이라는 것.

이같은 인기에 대해 모두투어는 성수기에 두 개국을 체험하면서 8-90만원대의 비교적 저렴한 가격 때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또 관광과 휴양이 적절히 조합된 상품이라는 것도 인기 이유다. 앙코르왓의 세계문화유산을 직접 보고, 푸켓에서 시원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되어 여름방학기간 동안 가족여행으로 최고의 일정을 보낼 수 있다는 장점이 여행객들을 사로잡았다.

씨엠립에서는 동양 최대의 담수호수 톤레삽에서 수상촌을 체험하고 세계 7대 불가사의 앙코르왓 등 현지의 생활상을 엿보며 세계 문화유산도 볼 수 있는 교육여행을 할 수 있다.

이 후 푸켓으로 이동, 영화 ‘더 비치’의 촬영 장소로 유명한 푸켓 피피섬과 팡아만에서의 자유시간을 보내게 된다.

초특급리조트에서의 4박6일 동안 꽉 찬 관광일정에 현지 특식 제공으로 맛있는 여행을 더해준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씨엠립+푸켓 연계상품’의 여름 성수기 성공을 계기로 동계시즌에도 지속적으로 전세기를 운영 할 계획”이라며 “이번 여름 상품은 단일상품이었다면, 겨울시즌에는 가족형·효도형·단체형·허니문 등 다양한 컨셉의 상품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여행욕구를 충족시켜 줄 예정”이라고 말했다. 문의 1544-5252

☞ 이자르 강변의 아름다운 도시 뮌헨

지방 출장 잦은 기업들, '베니키아가 효자'

캘리포니아 ‘문화예술 축제’ 8~9월 풍성

청풍호반 음악영화 축제가 다가온다

슬람 최대 명절 ‘이드 알 피트르’ 축제

☞ 찜통 더위 ‘축제는 더 재밌어진다’

☞ 영화 ‘도둑들’에 나온 마카오 명소따라 떠나는 여행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