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7 18:44 (수)
제천시, 중부내륙 철도여행 중심지로 재부각
상태바
제천시, 중부내륙 철도여행 중심지로 재부각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2.27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식 레일크루즈 해랑, 한국관광공사 단체여행 방문 등 줄이어
여행이 있는 주말 캠페인 사진 .[사진=제천시]
여행이 있는 주말 캠페인 사진 .[사진=제천시]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충북 제천시가 최근 철도를 활용한 다채로운 관광상품을 유치하면서 철도여행 최적지로 재부각되고 있다.

 지난 24일, 3년 만에 운행이 재개된 코레일관광개발의 고품격 호텔식 관광열차인 ‘해랑’ 동부권 여행코스에 제천시가 포함되면서 중부내륙 철도여행 중심지로 재도약할 수 있는 관광 경쟁력을 확보했다.

 이어, 25일에는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여행이 있는 주말’캠페인으로 160명의 서울지역 기차 여행객이 제천을 방문했다. 

여행객들은 비룡담 저수지 한방 치유숲길, 아열대 스마트 농장, 청풍호반 케이블카 등을 방문하여 제천의 아름다운 설경을 즐겼다.

 과거 주요 철도노선의 환승역으로 전성기를 누렸던 제천역은 최근 여행사와 관광객에게 여행하기 좋은 지역으로 다시 각광 받고 있다. 

철도여행 해랑열차.[사진=제천시]
철도여행 해랑열차 동부권 여행코스에 제천시 포함.[사진=제천시]

서울역까지 연결된 KTX-이음 노선으로 수도권과의 심리적 거리감이 대폭 줄었으며, 수도권 1시간 대라는 적당한 운행시간, 차 없이 여행 가능한 ‘제천 관광택시’, ‘제천 시티투어’ 등 연계 관광 마케팅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수려한 자연경관과 맛집 마케팅도 주된 관광객 방문 요인으로 꼽힌다. 

천혜의 자연환경을 품은 청풍권을 비롯해 최근 걷기 좋은 명품 숲길로 선정된 ‘의림지 비룡담 한방 치유숲길’, ‘무장애 나눔길’, ‘아열대 스마트 농장’ 등 의림지·도심권역 여행도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함께, 제천시 공식 맛집, 의림지 배후음식촌 등 100여개에 달하는 제천 대표 식당 정보의 체계적인 전달도 호평을 얻고 있다. 

여기에 이색 도보여행 상품 ‘가스트로 투어’를 지속 운영함으로써 지역을 찾은 미식가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한다.

 또한, 디지털 관광주민증, 한국관광공사 여행가는 달 캠페인 등 주요 마케팅 사업을 적극 추진하면서 관광형 생활인구 유입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제천시 관계자는 “한국철도공사 충북본부 재출범에 따라 철도를 활용한 유기적 마케팅이 더욱 수월할 것”이라며 “철도여행 최적지 알리고 지역 관광경기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