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2 21:57 (금)
양구군, 곰취축제 등 대표 축제 일정 확정
상태바
양구군, 곰취축제 등 대표 축제 일정 확정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4.02.21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곰취축제 5월 3일~6일, 도솔산지구전투 전승행사 6월 14일~15일
배꼽축제 8월 30일~9월 1일, 양록제 10월 10일~12일,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곰취축제 등 양구군의 올해 대표 축제 일정이 확정됐다.

▲청춘양구 곰취축제는 오는 5월 3일부터 6일까지(4일간) 양구읍 레포츠공원에서, ▲도솔산지구전투 전승행사는 6월 14일부터 15일까지(2일간) 양구읍 문예회관 일원 및 도솔산 위령비에서, ▲국토정중앙 양구 배꼽축제는 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3일간) 양구읍 레포츠공원에서, ▲제39회 양록제는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3일간) 양구종합운동장 및 한반도섬 일원에서, ▲펀치볼 시래기사과축제는 10월 26일부터 27일까지 해안면 성황지 일원에서 개최된다.

2023 곰취축제/사진-양구군
2023 곰취축제/사진-양구군

먼저 청춘양구 곰취축제는 양구군의 대표 봄축제로, 올해로 21주년을 맞이한다. 지난해 곰취축제에 총 6만여 명의 방문객이 다녀갔고 5144박스(5.144t)의 곰취가 판매되는 등 성공적으로 축제가 개최됐다. 올해도 지난해의 명성을 이어갈 곰취를 활용한 다채로운 체험과 먹거리를 준비할 예정이다.

도솔산지구전투 전승행사는 6.25 전쟁 당시 국군 해병대의 전공을 기념하고 도솔산지구전투에서 산화하신 호국영령을 추모하는 행사로, 군민들과 방문객들이 보훈 문화를 쉽게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방향에 초점을 두고 추진할 방침이다.

국토정중앙 양구 배꼽축제는 양구군의 대표 문화예술축제로, 예술공연과 퍼포먼스, 이벤트, 전시 등 방문객들의 오감을 자극할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가 진행된다.

예전 국토정중앙 양구배꼽축제 모습
예전 국토정중앙 양구배꼽축제 모습

양록제는 군민의 날을 맞이한 민·군·관이 함께하는 축제로, 읍·면별 입장식 퍼포먼스와 체육 경기, 민속경기 등 군민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양록제 첫날인 10월 10일에는 부대행사로 ‘한반도섬 걷기대회’가 진행되는데 한반도섬 일원의 아름다운 경관을 만끽할 수 있으며, 경품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될 예정이다.

펀치볼 시래기사과축제는 양구에서 생산되는 고품질의 시래기와 사과를 주제로 한 대표 농특산물 축제다. 시래기와 사과로 다양한 음식을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이 진행되고, 방문객들의 흥을 돋울 다양한 공연과 노래자랑, 시래기·사과 등 농특산물 판매존도 운영된다.

서흥원 양구군수는 “올해 양구군의 대표 축제를 통해 양구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널리 알리고, 우리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홍보함과 동시에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대한민국 최고의 축제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