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4 21:38 (수)
창원 마산국화축제 폐막..69만7천명 방문, 220억 경제효과 거둬
상태바
창원 마산국화축제 폐막..69만7천명 방문, 220억 경제효과 거둬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11.06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표 창원시장 “내년에는 더 풍성한 가을 축제를 선사할 것”
마산국화축제
마산국화축제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지난 10월 28일부터 11월 6일까지 열흘간 3·15해양누리공원에서 열린 창원을 대표하는 가을 축제 '제23회 마산 국화축제'에 69만7천여 명이 방문해 가을의 정취를 만끽했다.

‘국화야! 내 마음을 바다 줄래?’라는 주제로 펼쳐진 이번 마산국화축제는 푸른 마산 앞바다를 배경으로 한 2만5,000㎡ 규모의 축제장에 10만여 본의 국화와 8개 주제로 조성된 201개 작품이 관람객들을 반겼다.

4년 만에 야간 개장도 재개해 조명에 비친 국화작품들이 가을밤 낭만을 더했다.

같은 장소 3·15 해양 누리 공원에 드래곤보트대회, 창원 홍합 축제가 연계 개최되어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주 축제장 외에도 합포수변공원, 오동동 문화광장, 돝섬 등 마산 전 지역에 국화를 전시하고 다양한 문화공연을 열어 마산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마산국화축제
마산국화축제

특히 지난 10월 28일 개막행사 드론 라이트 쇼에 2만여 명, 3일 합포만 멀티미디어 불꽃 쇼에 2만5천여 명이 방문하여 해상 위 밤하늘을 수놓는 특별한 야간행사를 즐겼다.

창원특례시는 축제 기간 관람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공무원과 경찰, 해경, 소방, 자원봉사자 등 3,300여 명의 인원을 투입하여 축제장 인파 관리, 차량 소통 관리에 온 힘을 다하였다.

홍남표 창원시장이 마산국화축제 폐막식에서 "내년에는 더 풍성한 가을 축제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산국화축제 폐막식
 마산국화축제 폐막식

특히, 2만여 명이 집중되었던 개막식, 드론 라이트 쇼, 불꽃 쇼 등 주요 행사에 관계기관 간 긴밀한 소통으로 밀집 인파 관리에 인력을 집중하여 배치하여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또 주차 혼잡을 완화하기 위해 3,400여 면에 달하는 주차장을 마련하고, 축제장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와 주요 관광지를 잇는 시티투어버스를 운행해 호응을 얻었다.

올해 축제는 3·15 해양 누리 공원으로 장소를 달리 개최해 야간 개장이 가능했고 보다 편리한 접근성과 더 다양한 행사를 연계해 지난해보다 24% 늘어난 69만7천 명의 관광객이 방문, 220억 원의 소비지출의 경제효과가 예상돼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된다.

홍남표 창원시장이 마산국화축제 폐막식에서 "내년에는 더 풍성한 가을 축제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산국화축제 폐막식
홍남표 창원시장이 마산국화축제 폐막식에서 "내년에는 더 풍성한 가을 축제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그동안 자원봉사자와 유관기관 관계자, 공무원 여러분이 현장에서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주신 덕분에 별 탈 없이 축제를 치를 수 있었다”며 “국화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개발해 내년에는 더 풍성한 가을 축제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창원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