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8 19:36 (화)
신안군 남하부엌, '양곡창고'에서 '1004섬 매력 레스토랑'으로 재탄생
상태바
신안군 남하부엌, '양곡창고'에서 '1004섬 매력 레스토랑'으로 재탄생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11.06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양곡창고'에서 '1004섬 매력 레스토랑'으로 재탄생한 '신안군 남하부엌'이 지난 4일 새롭게 문을 열었다. 

신안군은 ‘사계절 꽃피는 1004섬’, ‘1도 1뮤지엄’, ‘UN이 선정한 최우수 관광마을 퍼플섬’ 등 청년이 찾아오고 머물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는 등 다양한 먹거리 지역 활성화 구축에 노력하고 있다.

이 일환으로,신안군은 2020년 3월 총면적 682.73㎡ 규모의 양곡창고를 매입하고 2021년 5월부터 2023년 10월까지 수리 완료 후 운영자 공개모집을 거쳐 ‘1004섬 신안 남하부엌’이라는 카페·레스토랑을 개장한 것.

 ‘1004섬 신안 남하부엌’은 지역의 특색을 살린 먹거리 공간의 카페· 레스토랑으로 하몽을 이용한 피자, 파스타, 커피 등 다양하고 특색있는 메뉴를 선보인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다양한 먹거리가 부족한 우리 농어촌지역에 새로운 지역 활성화와 관광 기반 개발을 통해 신안군을 더욱 매력적으로 만들고자, 유휴시설 정비를 통해 다양한 먹거리 공간을 만들어 청년이 찾아오고 살고 싶은 신안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