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18:47 (월)
함평군, 돌머리해수욕장 등 3곳  ‘무장애 관광명소’로 탈바꿈!
상태바
함평군, 돌머리해수욕장 등 3곳  ‘무장애 관광명소’로 탈바꿈!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11.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생태공원
자연생태공원

전남 함평군의 돌머리해수욕장 등 3곳이 관광객 누구에게나 편리한 ‘무장애 관광명소’로 탈바꿈된다.

함평군은 ▲함평엑스포공원 ▲돌머리해수욕장 ▲함평자연생태공원 3곳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하는 ‘2023 열린관광지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열린관광지 조성 사업’은 장애인‧고령자‧영유아 동반 가족‧임산부 등 관광 약자의 관광지 내 이동 불편을 해소하고 전 국민의 관광활동 여건을 쉽고 편리하게 만드는 사업이다.

함평 엑스포공원 경관 조명
함평 엑스포공원 경관 조명

이번에 선정된 관광지점은 각 5억원씩 총 15억원(국비 7.5억원)의 사업비로 시설 개선은 물론 관광활동을 위한 정보‧서비스‧콘텐츠 등 무장애 관광을 위한 제반 사항을 함께 개선하게 된다.

한국관광공사 DATA-LAB에 따르면 광주에서 가장 가까운 해변인 돌머리해수욕장을 비롯, 엑스포공원과 자연생태공원은 함평 대표관광지로 연간 70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장거리 이동이 불편한 전남‧광주권 관광약자를 대상으로 편리하고 즐거운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한국관광공사의 현장 컨설팅을 받아 체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돌머리해수욕장
돌머리해수욕장

 

<사진/함평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