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3 15:03 (금)
철원 DMZ평화관광지 등 안보관광 14일까지 임시 중단
상태바
철원 DMZ평화관광지 등 안보관광 14일까지 임시 중단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11.09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이후 운영 재개 여부 軍과 협의

강원도 철원군은 DMZ평화관광(평화전망대), DMZ생태평화공원, 승리전망대 등 철원군 민통선 내 안보관광지 운영을 이달 14일까지 모두 중단한다.

철원군은 최근 잇따라 발생한 북한의 도발로 인해 지난 2일부터 평화관광지 운영을 모두 중단하고 군부대 등과 재개를 위한 협의를 진행해 왔다.

그러나 현 안보상황에서 재개 가능 시기를 정확하게 가늠하기 어려워 일단 이달 14일까지 예약했던 관광객에게 운영 중단 및 예약 취소를 통보했다.

이에 따라 이달 11일부터 진행할 예정이었던 겨울철 DMZ두루미탐조관광(아이스크림고지) 또한 개장 여부가 불투명한 상태다.

문성명 관광기획개발실장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軍과 협의해 안보관광 운영을 중단했으며 14일 이후 상황을 보고 운영 재개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이어 “한탄강 주상절리길과 철원역사문화공원(소이산 모노레일) 등 철원군의 주요 관광지는 정상 운영 중이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수시로 시설 안전 점검을 하고 관광객 안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DMZ두루미 탐조 관광 / 사진-철원군
DMZ두루미 탐조 관광 / 사진-철원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