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22:37 (일)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투숙객 100만명 돌파 임박
상태바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투숙객 100만명 돌파 임박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0.27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 부문 매출 2,000억원 달성도 초읽기 
일본 팸투어단이 제주 드림타워를 투어하는 모습
일본 팸투어단이 제주 드림타워를 투어하는 모습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가 개관 2주년(2020년12월18일 개장)을 앞두고 투숙객 100만명 돌파를 코앞에 두고 있다. 이에 100만번째 투숙객에게 1,200만원 상당의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관광개발에 따르면 개관 이후 26일까지 98만8,753명이 그랜드 하얏트 제주에 투숙해 100만명 달성까지 불과 1만1,000여명 만 남겨 놓은 상태다.

국내 호텔(단일 호텔 기준) 중 개관 2년도 채 되지 않아 100만명 투숙객 기록은 전무후무한 일이다.     

이 같은 기록은 무엇보다 단일 호텔로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객실(1,600객실)로 전세계 800여개 하얏트 호텔 중에서도 두번째를 자랑할 만큼 규모 면에서 압도적이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14개의 레스토랑&바, 인스타그래머들의 성지가 되고 있는 8층 인피니티풀, 제주 바다와 제주 도심, 한라산 등을 파노라마 뷰로 내려다 볼 수 있는 등 전객실 올스위트룸 등 기존 호텔과는 완전히 차원이 다른 시설과 전망으로 반드시 찾고 싶은 제주의 핫플레이스가 됐다. 

또 같은 기간(2020년12월18일~2022년10월26일) 식음료 이용객수도 만196만명에 이른다. 카지노 고객을 제외하더라도 300만명에 육박하는 이용객들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찾은 셈이다.

이에 따라 호텔 부문 매출도 2,000억원 달성을 눈앞에 두게 됐다.

개관 이후 26일까지 객실 매출 만 1,232억원을 기록한 것 외에 식음료 부문 655억원 등 1,945억원의 매출 실적을 올렸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특히 본격적으로 하늘길이 열리기도 전인 지난해 9월 3,906명에 불과했던 외국인 투숙객은 지난 9월 1만276명으로 163% 급증했다. 

지난달 29일에는 160명에 이르는 인플루언서와 카지노VIP 39명 등 200여명의 일본 방문단이 제주관광에 대한 기대감을 안고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에서 2박3일 일정을 소화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롯데관광개발은 다음달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일본 카지노VIP 전세기 독자 운항에 나서는 등 카지노VIP를 중심으로 본격적인 외국인 관광객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지난 6월 싱가포르 하늘길이 열린 데 이어 다음달 11일에는 오사카~제주(주7회), 또 12월1일 대만 직항도 재개될 예정이어서 외국인 투숙객 증가세는 한층 가팔라 질것으로 전망된다.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혹독한 시련 속에서 거둔 성적표여서 더욱 의미가 큰 것 같다”면서 “리오프닝 분위기를 타고 제주 하늘길도 속속 열리고 있어 이제는 외국인 관광객들의 방문 러시 기대감도 무르익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롯데관광개발은 100만번째 투숙객(체크인 기준)에게 그랜드 하얏트 제주의 시그니처룸인 코너 스위트(130㎡) 10박 이용권과 함께 룸서비스를 비롯해 14개 식음업장 및 부대시설에서 사용 가능한 300만원 상당의 리조트 달러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99만9,999번째와 100만1번째 투숙객에도 코너 스위트 2박과 100만원 상당의 리조트 달러를 제공할 예정이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