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4 21:20 (금)
‘100% 우먼' 이시영, 스위스 브라이트호른 등반..세계 기록 달성
상태바
‘100% 우먼' 이시영, 스위스 브라이트호른 등반..세계 기록 달성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6.21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발고도 4,164m에서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 만들어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배우 이시영이 80명의 여성 산악인과 함께 해발고도 4,164m의 스위스 브라이트호른 정상에 올라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를 만들어 세계 기록을 세웠다. 

스위스 홍보대사(스위스 프렌즈)로 활동하고 있는 이시영은 지난 17일 스위스정부관광청 주최 ‘100% 우먼’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된 스위스 브라이트호른 등반, 정상에서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를 만들기 세계 기록에 도전했다. 

이번 ‘100% 우먼 캠페인'은 스위스관광청이 지난해 3월 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여성들이 익숙한 환경에서 벗어나 새로운 성취를 위한 도전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자아실현을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 기획한 캠페인이다.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해발 4,164m의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캠페인은 전 세계 여성 산악인에게 스위스 자연을 새롭게 탐험해 볼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여성들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취지다. 

이번 캠페인에는 한국을 포함, 유럽, 미국, 이란, 인도, 남아공, 카자흐스탄, 에콰도르 등의 전 세계 25개국, 80명의 여성 산악인들이 참여했다.

스위스정부관광청 주최 ‘100% 우먼’ 캠페인의 일환으로 전세계 여성 산악인 80명이 지난 17일 해발고도 4,164m의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했다. 

배우 이시영은 “여성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이번 ‘100% 우먼’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전 세계 다양한 여성 산악인과 함께 세계 기록을 달성하게 되어 기쁘며, 안전하게 성공적으로 등반을 마쳤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는 기존에 알라린호른 등반으로 예정되어 있었으나, 기상 악화로 인해 스위스 남부 발레(Valais) 주에 있는 브라이트호른(Breithorn)으로 변경됐다.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한 이시영
스위스정부관광청 주최 ‘100% 우먼’ 캠페인의 일환으로 전세계 여성 산악인 80명이 지난 17일 해발고도 4,164m의 스위스 브라이트호른을 등반했다. 

 

<사진/스위스정부관광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