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6 01:42 (수)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한국 시장 프리미엄 서비스 강화
상태바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한국 시장 프리미엄 서비스 강화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5.1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은 플래그십 장거리 기종을 운항하며 한국 시장에서 프리미엄 프로덕트를 통한 프리미엄 서비스를 강화한다.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은 5월부터 인천-프랑크푸르트 노선에는 하늘 위의 여왕이라 불리는 보잉 747-8 기종을 재도입해 운항한다. 해당 기종에는 더 많은 비즈니스 클래스 좌석이 설치돼 있으며 해당 기종의 비즈니스 클래스 이용 승객은 추가 수수료 지불 시 퍼스트 클래스 좌석 또한 이용이 가능하다.

루프트한자 B747-8
루프트한자 B747-8

또한 인천-뮌헨 노선은 가장 현대적이고 친환경적인 장거리 노선 기종인 에어버스 350-900 기종으로 계속 운항하며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를 포함한 최신 객실 프로덕트를 제공한다.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한국 지사장 레안드로 토니단델은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은 현재 증대하는 항공 수요에 맞춰 공급을 늘이기 위해 노력중"이라며 “팬데믹 이후 한국의 프리미엄 여행 시장이 커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에 맞춰 루프트한자의 프리미엄 기종 및 객실 프로덕트를 선보이며 한국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유럽 항공사에 맞게 한국 시장의 프리미엄 서비스를 강화해 나갈 것이다” 라고 밝혔다. 

현재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은 서울-프랑크푸르트 및 서울-뮌헨 두 노선을 직항으로 운항하고 있으며 오스트리아 항공, 스위스 국제 항공, 브뤼셀 항공이 포함된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의 네트워크를 통해 유럽 주요 도시를 연결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