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25 16:09 (일)
에어부산, 부산-사이판 부정기편 23일 신규 취항
상태바
에어부산, 부산-사이판 부정기편 23일 신규 취항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1.17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부산이 오는 23일 부산-사이판 노선을 첫 취항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김해국제공항의 활성화에 앞장선다.

에어부산의 부산-사이판 노선은 주 1회(매주 일요일) 부정기편으로 운항된다.

부산-사이판 운항편은 김해공항에서 오전 8시 출발해 사이판 국제공항에 오후 1시 10분 도착하며, 귀국 편은 현지 공항에서 오후 3시 10분에 출발해 김해국제공항에 저녁 6시 30분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4시간이 소요되며, 차세대 항공기인 에어버스 A321neo 항공기가 투입된다.

현재 사이판 여행의 장점은 국내 입국 시 자가격리가 면제된다는 점이다. 사이판은 지난해 6월 우리나라와 북마리아나제도의 트래블 버블 체결을 통해 현지 입국 자가격리 면제 조치를 시행했다.

오미크론 변이 발생에 따라 우리나라 정부에서 지난 12월부터 국외 입국자에 전원에 대한 10일 자가격리 조치를 시행하고 있지만 사이판은 트래블 버블 체결로 격리조치가 면제되고 있다. 현재 해외에서 우리나라 입국 시 자가격리가 면제되는 유일한 노선인 셈이다.

에어부산은 이번 사이판 부정기 운항뿐 아니라 지속적인 김해공항 국제선 운항 확대에 나선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부산-칭다오 노선 재운항으로 김해공항의 첫 국제선 운항 재개를 이끌었으며 부산-괌 노선도 재운항했다.

에어부산 안병석 대표는 “오미크론 영향이 있지만 에어부산은 김해공항의 대표 항공사인 만큼 김해공항 국제선 노선 확대에 적극 나서 지역민들의 항공교통 편익 제고와 지역 관광·면세업계의 부활을 위해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