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8 17:30 (목)
전남도, 문화재 돌봄사업에 12억 투입
상태바
전남도, 문화재 돌봄사업에 12억 투입
  • 이태형 기자
  • 승인 2013.02.2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 이태형 기자] 전남도가 올해 문화재 돌봄사업에 전국에서 가장 많은 1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확보한 예산은 국가지정문화재와 등록문화재 등 약 290개소 정비 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문화재 돌봄사업은 문화재 주변의 잡초 제거, 제설작업, 배수로 정비, 주변 청소 등 관람 환경을 정비하거나 창호, 벽체, 마루, 기와 등이 경미하게 훼손된 경우 허가 없이 바로 복구하는 일을 하게 된다.

문화재는 사소한 결함을 방치했다가는 큰 훼손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 특히 전통가옥의 경우 기와 한 두 장이 흐트러지고 석축․돌담의 ‘괴임돌’이 빠진 것을 그대로두면 가옥이 쓰러지거나 석축․돌담 전체가 무너지는 결과를 초래하기도 한다. 때문에 문화재 돌봄사업은 문화재 훼손을 사전에 예방해 막대한 보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다.

김충경 전남도 문화예술과장은 "문화재 돌봄사업을 적극 추진해 사후 발생할 수 있는 막대한 예산 부담을 줄이고 항상 청결한 관람환경을 유지해 문화유산을 찾는 이들에게 다시 가보고 싶은 좋은 인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울산시, 문화바우처 카드 수혜율 전국 상위권

고양시,외곽고속도로 통행료 인하 '행동 나서'

제주 서귀포 붉은오름자연휴양림으로 소풍오세요

대명 제주리조트 콘도 객실 두 배 가까이 확대

서천군,신서천에너지 파크 건설 '탄력'

(참 좋은 관광 언론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