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22:23 (금)
서천군, 공공장소 금연 전면 확대 시행
상태바
서천군, 공공장소 금연 전면 확대 시행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2.12.06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오재랑 기자] 충남 서천군은 오는 8일부터 국민건강증진법 따라 공중이용시설에서의 흡연이 전면 금지된다고 밝혔다.

이는 현행 전체 금연시설과 금연·흡연구역 구분시설이던 16종의 금연구역이 공공기관 청사와 운동장을 포함한 청소년활동시설, 도서관 등 26종이 전면 금연구역으로 확대 시행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지방자치단체 및 공공청사 ▲연면적 1000㎡이상의 사무용 건축물, 공장 ▲300석 이상 공연장 ▲16인승 이하 승합자동차 ▲150㎡(45평)이상인 음식점과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 공공장소에서의 전면 금연이 시행된다.

한편, 군은 금연정책에 따라 면적 150㎡이상 식당, 호프집, 커피점 뿐만 아니라 오는 2015년까지 연차적으로 모든 음식점에서의 금연구역을 확대할 계획이며 금연구역에서의 흡연 시에는 1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스위스 알프스서 마녀들의 스키 레이스

짚-와이어, 말레이시아에 수출

하나투어 11월 송객 13만6천명

베니키아,경영자 워크숍 盛了

호텔가, 연말 크리스마스 이벤트 '봇물'

인천대교, 한국관광기네스 선정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