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7 09:00 (월)
해외 대신 국내여행? 3월 해외여행객 2월 대비 14.7%  감소..국내여행 매출은 증가세
상태바
해외 대신 국내여행? 3월 해외여행객 2월 대비 14.7%  감소..국내여행 매출은 증가세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5.2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C카드 ABC리포트, 국내 여행 매출 증가, 여가 관련 소비 심리도 회복
해남 포레스트 수목원 수국정원<br>
해남 포레스트 수목원 수국정원/사진-해남군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고환율·고물가·고금리 ‘3高'탓일까. 해외를 찾던 여행객들이 국내 여행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관광지식정보시스템에 따르면, 3월 해외여행객은 2월 대비 14.7%(251만명→214만명), 연초와 비교했을 때 23% 감소했다. 이는 1년새 가장 큰 낙폭이다. 

BC카드의 'ABC(Analysis by BCiF) 리포트' 16호에 따르면, 주요 분야 매출이 전월 대비 소폭 하락한 가운데 국내여행과 관련된 업종에서 매출이 급증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3월 레저 및 펫·문화 분야 매출은 최대 17.1%까지 증가했지만 쇼핑, 식음료 등 나머지 분야에서의 매출은 하락했다.

특히 국내 여행시 주로 이용하는 여객선, 렌터카 업종 매출이 연초 대비 122.1%, 6.3%씩 증가하는 등 국내 여행에 대한 고객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

국내 여행 수요 증가는 숙박 업종 매출 상승세로 이어졌고(전월比 8.8%↑) 문화 및 스포츠 업종 매출 역시 전월 대비 각각 34.1%, 15.5% 증가하는 등 여행은 물론 여가와 관련된 소비 증가 현상이 도드라졌다.

한편 가장 큰 하락폭을 기록한 의료 업종 매출은 전월 대비 7.7% 감소했으며, 뒤를 이어 교육(6.4%), 주점(5.5%), 주유(2.8%) 등에서도 감소세를 보였다.

BC카드 우상현 부사장(신금융연구소장)은 "최근 3개월 새 장중 1400원까지 치솟았던 달러를 비롯해 유로, 위안 등 대부분의 외화 환율 역시 상승추세를 보여줌에 따라 해외 여행에 대한 부담을 느낄 수 밖에 없는 상황"이라면서 "주말이 포함되지 않은 공휴일 등 짧은 시간에도 리프레시 할 수 있는 국내 관광지로 최근 여행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