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7 09:00 (월)
서해금빛 기차타고 원데이 보령여행 떠나봐요! 
상태바
서해금빛 기차타고 원데이 보령여행 떠나봐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5.2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산도 ~ 대천해수욕장 ~ 죽도 상화원, 보령의 바다를 하루에 즐길 수 있어이달 24일부터 6월 29일까지 주말(토,일) 총 10회 운영
대천해수욕장/사진-보령시
대천해수욕장/사진-보령시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찬란한 금빛바다가 펼쳐지는 서해안에서 보령의 아름다움을 느끼며 기차여행을 떠나보자.

보령시는 20일 시장실에서 열차관광 연계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해 한국철도공사 대천관리역과 업무 협약식을 갖고, 오는 이달 24일부터 6월 29일까지 총 10회(토,일) 서해금빛 기차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협약식은 김동일 시장, 김명철 대천역장 등 관계자 5명이 참석했으며, 보령시 열차관광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br>
죽도화원/사진-보령시

주요 내용으로는 단체열차관광객 버스지원, 문화관광해설사 지원, 보령시 관광시설 이용 지원 등이며, 시는 외부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 관광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이를 지원하기로 했다.

여행 프로그램은 오전 용산역에서 출발해 보령의 다채로운 관광지를 둘러보고 오후 대천역에서 복귀하는 일정으로 구성돼 있다.

보령해저터널 ~대천해수욕장 ~ 죽도 상화원을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투어하고, 보령 9미(味) 중 하나인 조개구이와 각종 해산물을 점심식사로 음미해 볼 수 있다.

해저터널 원산도 /사진-보령시
 원산도 /사진-보령시

기타 서해금빛 기차관광 프로그램에 대한 신청 및 문의는 대천역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동일 시장은 “보령은 서해안을 대표하는 가장 아름다운 바다가 있어 사계절 아름 다운 정취를 느낄 수 있다”며“한국철도공사 대천관리역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황금빛 바다를 느끼고 산해진미 맛있는 음식도 즐기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해저터널 원산도 /사진-보령시
해저터널   /사진-보령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