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8 19:36 (화)
“달콤한 디저트부터 힙합페스티벌까지”... 시흥시,‘감성 축제로 들썩’
상태바
“달콤한 디저트부터 힙합페스티벌까지”... 시흥시,‘감성 축제로 들썩’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5.16 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가정의 달을 맞아 이번 주말 시흥시가 준비한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17일부터 거북섬에서 다양한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달콤축제가 사흘간 열리고, 다음주에는 힙합뮤지션들이 총출동하는 페스티벌이 예정돼 있다. 

가정의 달 5월에 시흥시가 준비한 다채로운 문화예술행사를 소개한다.  

‘달디단’ 즐거움 가득 ‘달콤 축제’ 

이번 주말 거북섬은 축제의 달콤함에 빠진다. 아름다운 시화호를 배경으로 다양한 디저트를 맛보고 직접 만들어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음악과 해양레저, 온가족이 함께하는 체험까지.....

달콤축제_프로그램포스터
달콤축제_프로그램포스터

오는 17일부터 사흘간 거북섬에서 열리는 달콤축제의 즐거움에 빠져보자. 

달콤축제에서는 세상의 모든 디저트를 맛볼 수 있다. 

시흥 시내에 있는 22개 디저트 업체가 총출동해 특별한 맛을 선보인다. 마카롱, 케이크, 수제쿠키, 달콤축제에서만 맛볼 수 있는 한정 디저트까지..... 

보고 먹는 것뿐 아니라 직접 나만의 디저트나 소품을 만들어보는 것도 특별한 경험이다. 

시흥시 대표 캐릭터인 해로토로 솜사탕을 직접 만들어 보는 프로그램은 특히 아이들에게 인기 만점이다. 이 외에도 디저트를 주제로 한 다양한 만들기 체험이 준비돼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해양레저 체험도 즐길 수 있다. 18일 60호 수변공원에서는 카약과 바나나보트를, 마리나계류장에서는 요트와 보트를 탑승해볼 수 있다. 모두 현장접수 가능하다. 

축제에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음악이다. 달콤축제에는 장르불문 다양한 음악이 함께한다. 축제 첫날인 17일은 마리나 경관브릿지에서 물길 따라 버스킹이 펼쳐진다. 재치 만점 공연을 펼치는 ‘미스터갓’, 서정적인 멜로디로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코다브릿지’, 카혼을 연주하고 노래하는 ‘예술가 콤마’가 방문객에게 신나는 공연을 선보인다. 

18일에는 유명 뮤지션이 함께하는 MBC 피크닉 라이브 소풍이 거북섬을 찾는다. 축제의 마지막 날인 19일에는 시흥듀엣가요제가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박상민, 서지오 등 유명 초대가수가 함께 하며 축제 분위기를 한껏 달콤하게 만들 예정이다.  

 ‘힙한페스티벌’ 요가와 힙합의 콜라보 쇼미더머니 주역 총출동

25일 시흥 은계호수공원은 힙해진다. 이날 은계호수공원 일대에서 열리는 ‘힙한페스티벌’은 요가와 힙합의 콜라보를 통해 낮과 밤 다른 매력을 선사할 것이다. 

오전 오후에는 요가의 즐거움에 빠져보자. 8090 레트로 음악과 함께 신나게 뛰어노는 트렘폴린 점핑 프로그램부터, 심신을 치유하는 위로 요가, 음악에 맞춰 진행하는 인사이드플로우, 맥주를 마시며 DJ와 함께하는 신개념 빈야사 요가까지. 요가 마니아들에게 인기 높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할 수 있다. 

힙한페스티벌이 열리는 은계호수공원 야외무대. [사진=시흥시]
힙한페스티벌이 열리는 은계호수공원 야외무대. [사진=시흥시]

은계호수에 어둠이 깔리면 힙합 리듬에 젖어보자.

속사포랩으로 유명한 쇼미더머니10 우승자 조광일이 시흥을 찾는다. 이날 저녁부터 열리는 시흥 힙한페스티벌 공연을 통해 대표곡인 곡예사와 가리온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오후 5시 30분부터 진행된다. 우리나라 주요 힙합 아티스트뿐 아니라 DJ, 브레이킹댄스팀까지 힙합문화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해 주말 저녁 신나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래퍼 조광일은 지난 2021년 쇼미더머니10을 우승하며 대중에게 널리 알려졌다. 지난 2020년 발매한 ‘곡예사’를 통해 속사포랩을 선보이며 주목받기 시작했고, 다양한 음악적 시도를 통해 자신만의 색깔을 확립해가고 있다. 속사포랩 하면 빼놓을 수 없는 래퍼 MC스나이퍼도 이날 함께한다. 

2024 시흥 힙한페스티벌  포스터
2024 시흥 힙한페스티벌 포스터

힙합계의 음유시인으로 일컬어지는 MC스나이퍼는 최근 봄과 어울리는 서정적인 신곡을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힙한 페스티벌에서는 그의 대표곡 ‘사람의 마음이 이리도 쉽게 변할 줄은 몰랐어’의 2024년 버전을 들을 수 있다. 

우리나라 레게음악의 대표주자 하하&스컬도 특유의 여유로운 음악적 색깔로 은계호수공원을 수놓는다. 

이 외에도 DJ뉴진스님으로 활동하고 있는 개그맨 윤성호, 비보잉팀 와일드몽키즈가 함께하는 화려한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오감으로 느끼는 ‘모네 빛을 그리다展’

모네의 걸작 수련을 파리의 오랑주리 미술관에 온 듯 감상하고 지베르니의 향기도 한숨 가득 들이켜 보자. 시흥 거북섬 본다빈치의 ‘모네 빛을 그리다展’에서다. 

해당 전시는 인상주의 화가 7인의 작품을 미디어아트로 재해석해 생동감을 부여한 것이 특징이다. 

본다빈치 모네 빛을 그리다전.[사진=시흥시]
본다빈치 모네 빛을 그리다전.[사진=시흥시]

모네와 고흐, 고갱, 세잔, 르누아르 등 인상파 7인의 작품과 기술력이 결합해 눈앞에 그려질 듯한 예술세계를 보여준다.

거북섬 본다빈치가 특별한 이유는 전시를 다양한 형태를 통해 즐겨볼 수 있다는 것이다. 국내 최초 예술과 음식의 만남을 표방하는 ‘푸드살롱’에서는 눈과 입이 모두 즐겁다.

구스타프 클림트의 황금카레부터 밀레의 씨앗버거, 모네의 지베르니 식탁 등 작품과 연결된 콘셉트 푸드가 준비돼 있다. 

이후에는 모든 곳이 포토스폿인 카페 ‘살롱 드 고흐’로 자리를 옮겨 향기로운 티타임을 가져보자. 

고흐의 색채를 가득 담은 디저트와 시그니처 음료수도 별미다. 이 외에도 내가 하나의 명화가 되어보는 작품 콘셉트 사진 스튜디오 ‘퀸즈시네마’, 와인샵 ‘미켈란젤로의 와인창고’ 등도 놓칠 수 없는 즐거움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