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3 15:18 (목)
형형색색 백만 송이 튤립꽃 향연 즐기러 신안군 임자도로...'섬 튤립축제' 5일 팡파르!
상태바
형형색색 백만 송이 튤립꽃 향연 즐기러 신안군 임자도로...'섬 튤립축제' 5일 팡파르!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4.0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2024 섬 튤립축제’가 오는 5일부터 14일까지 10일간 전남 신안군은 임자도에서 펼쳐진다. 

튤립 축제는 2008년 제1회를 시작으로 코로나로 중단한 지 3년을 제외하면 올해가 14회째로 매년 빠짐없이 열리는 국내 최장 튤립 축제다.

사진-신안군

올해 튤립 축제는 ‘누려라!!! 느껴라!!! 즐겨라!!! 형형색색 튤립으로...’라는 슬로건으로 사랑의 고백이라는 아펠도른 외 30여 종 백만 송의 튤립과 홍사자 동백이라 불리는 카네이션 동백 1,000그루도 꽃을 피워 형형색색의 찐한 원색 꽃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국제환경교육재단으로부터 친환경 해수욕장에 인증하는 블루플래그 인증을 받은 국내 최장 12km에 달하는 대광해변이 축제장 바로 인근에 있어 해변에서 바라보는 수평선과 속삭이듯 들이는 파도 소리는 튤립과 묘한 조화를 이뤄 섬 튤립 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전국 어디에서도 느낄 수 없는 추억의 시간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백만 송이의 다양한 튤립꽃이 여러분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한국의 대표적인 봄꽃 축제인 신안 튤립축제에 오셔서 모든 분이 힐링의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