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8 21:09 (수)
Sh수협은행 사당역지점, 발빠른 대처와 기지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상태바
Sh수협은행 사당역지점, 발빠른 대처와 기지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12.06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Sh수협은행은 사당역지점 직원들이 남다른 기지와 빠른 대처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고, 고객의 소중한 자산을 지켜냈다고 밝혔다.

수협은행 사당역지점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영업점을 방문한 한 고객이 정기예금 중도해지 및 전액 현금 인출을 요청하며 자금의 용도를 묻는 질문에 제대로 답변하지 못하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당시 고객을 응대한 이소라 행원은 보이스피싱 피해 임을 직감하고 금융감독원의 '금융사기예방 진단표'를 체크하며 해당되는 상황이 있느냐고 물었다.

그러자, 고객은 ”검찰청 수사관이라며 대포통장 범죄에 연루돼 예금을 안전한 곳으로 옮겨야 하니, 현금을 찾아 인근 공원에서 만나자는 연락을 받았다”며 "보이스피싱 용의자들이 현금 인출시 은행원에게는 ‘현금 중 일부를 부모님께 드리고, 나머지는 다른 은행에 예치할 계획이라고 말하라’고 행동요령까지 알려줬다”고 말했다.

이소라 행원은 이같은 상황을 동료들에게 전파해 경찰에 신고토록 했고, 출동한 경찰 조사 결과 보이스피싱 피해임이 밝혀졌다.

비록 현장에서 용의자들을 검거할 수는 없었지만, 사당역지점 직원들의 기지와 빠른 대처로 고객의 소중한 자산이 피해를 당하는 상황은 막을 수 있었다.

서울동작경찰서는 이소라 행원과 사당역지점 직원들의 이러한 공로를 인정해 지난 1일, 감사장을 전달했다.

이소라 행원은 “최근 보이스피싱 수법이 더욱 교묘해지는 만큼, 금융사기 예방 진단표를 잘 활용하고, 현금 인출고객에 대해서는 더욱 각별한 관심을 갖는다면 이러한 금융사기 피해를 막을 수 있다고 확신한다”며 “앞으로도 고객님의 소중한 자산을 믿고 맡길 수 있는 최고의 금융 파트너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