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7일까지 재미 선사 
상태바
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7일까지 재미 선사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05.06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호준 영주시부시장이 '2023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고유제에서  술잔을 올리고 있다
'2023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고유제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공: 영주시

정신문화 축제인 ‘2023영주한국선비문화축제’가 5일 막을 올리고 7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다채롭게 프로그램을 펼친다.

올해 축제는 소수서원과 선비촌, 선비세상, 서천둔치에서 다양한 공연과 새로운 볼거리를 마련해 개최 전부터 큰 기대를 모아왔다. 

주 무대가 마련된 서천둔치에서는 영주의 별, 딸기청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거리와 함께하는 신바람 야외 놀음터를 운영하고, 야간까지 푸드트럭을 비롯한 먹거리 장터를 이용할 수 있는 선비 야시장을 마련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소수서원과 선비촌, 선비세상 일원에서는 선비정신이 담긴 전통 체험 프로그램과 극단 갯돌이 펼치는 전통 연희 한마당, 덴동어미 화전가, 선비세상 어린이 축제 등 다양한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이 진행한다.

특히 소수서원 동창회-선조의 발자취를 찾아서, 선비-공예와 노닐다, 선비 접빈 찻자리, 선비-시간여행을 떠나다, 전통놀이 열전 등 소수서원, 선비촌, 선비세상에서 선비문화와 관련된 다양한 체험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올해 선비축제는 행사장을 이원화해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하고, 퍼레이드, 야시장, 체험 프로그램 확대 등 기존 축제의 정적인 이미지를 탈피하기 위해 힘썼다”며 “이번 축제가 영주에 새로운 축제의 장을 여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