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3 15:03 (금)
트러스테이, 지역 주민 공유 스마트 편의시설 도입
상태바
트러스테이, 지역 주민 공유 스마트 편의시설 도입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12.0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인 마이크로 공유 오피스'로 운영, 지역 문화 거점으로 자리매김

야놀자클라우드와 KT에스테이트 합작사 트러스테이가 코리빙하우스 ‘heyy,’(헤이)를 중심으로 입주민과 지역민이 함께 공유하는 스마트 편의시설을 선보인다.

‘heyy,’는 ‘삶’과 ‘쉼’의 조화로운 균형을 제시하는 커뮤니티형 공유 주거 공간으로, 프롭테크를 통해 입주민 생활 편의를 극대화한 스마트 라이프스타일을 제공한다. 

트러스테이는 heyy, 공유 스마트 편의시설 도입을 통해 입주민과 지역민이 상생하는 지역 문화 거점으로서 heyy,만의 독자적인 코리빙 영역을 구축할 계획이다.

먼저, 트러스테이는 스터디카페 브랜드 ‘작심’ 운영사인 ‘아이엔지스토리’와 협업해 heyy, 유휴공간을 무인 마이크로 공유 오피스로 운영한다. heyy, 입주민뿐 아니라 인근 거주자라면 누구나 함께 이용이 가능하다. 

작심 연계 스마트 교육 콘텐츠와 안락한 업무 공간을 갖춰 지역 주민들의 효율적인 학습 및 근무 환경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무인스토어 전문기업 ‘워커스하이’의 마이크로 편의점도 적용한다. 워커스하이가 보유한 사용자 구매정보 기반의 유형별 수요예측 기술을 바탕으로 식료품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 샐러드, 유기농 식품, 밀키트 등 지역민 선호도 기반 맞춤 상품을 갖춰 입주민과 지역민을 위한 식료품 구매 거점으로서 활용할 예정이다.

김정윤 트러스테이 대표는 “트러스테이는 코리빙하우스 heyy,를 통해 자체 프롭테크 기술력과 혁신적인 생활 편의 서비스를 집약한 새로운 형태의 공유 주거 환경을 선보일 것"이라며, “트러스테이는 프롭테크를 통해 주거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혁신적인 주거 패러다임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트러스테이는 지난해 3월 야놀자클라우드와 KT그룹 전문부동산기업 KT에스테이트가 함께 설립한 프롭테크 기업이다. 야놀자클라우드의 솔루션 기술력과 KT에스테이트의 주거 개발 노하우를 접목해 디지털 기술 기반의 프롭테크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 

부동산 자산∙임대 관리 플랫폼 ‘홈노크’, 모바일 기반의 스마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홈노크타운’ 등 프롭테크 솔루션을 바탕으로 주거 시장을 혁신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