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1 20:26 (수)
'대전둘레산길 르네상스시대 열렸다 '
상태바
'대전둘레산길 르네상스시대 열렸다 '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11.27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둘레산길잇기 퍼포먼스

대전시는 26일 보문산 숲속공연장에서 대전둘레산길 국가숲길 지정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대전둘레산길의 르네상스시대를 알렸다,

이날 기념 행사에는 이장우 대전시장, 남성현 산림청장, 이상래 대전시의회 의장, 등산애호가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팝페라 가수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국가숲길 지정 경과보고 ▲둘레산길잇기 퍼포먼스 ▲하늘다람쥐숲길 걷기행사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2004년부터 대전둘레산길 산행을 시작해 현재까지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등산애호가들이 다수 참여해 대전둘레산길의 오랜 역사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장우 대전시장 일행이 하늘다람쥐숲길을 걷고 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국가숲길 지정을 계기로 대전을 찾는 관광객들이 많이 늘어나 대전관광에 활력소가 되고, 숲길 주변의 식당, 카페 등 지역민의 소득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년부터 대전둘레산길을 대대적으로 정비하고 시설을 확충해 전국 최고의 국가숲길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한편, 대전시 5개 자치구 주요 산을 통과하는 138km의 둘레길인 대전둘레산길은 지난 11월 8일 산림복지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국가숲길로 지정됐다.

대전둘레산길은 보문산길, 만인산길, 머들령길, 식장산길, 계족산성길, 금강길, 금병산길, 우산봉길, 구봉산길, 동물원길 등 총 12개 구간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연간 약 118만 명이 찾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