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18:47 (월)
이동환 고양시장, `마스다르 시티' 방문…마이스·K-컬쳐 등 전략산업 활성화 방안 강구
상태바
이동환 고양시장, `마스다르 시티' 방문…마이스·K-컬쳐 등 전략산업 활성화 방안 강구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11.15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국적·스타트업 기업 요충지…경자구역과 전략산업 연계해 활성화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이 지난 14일 아랍에미리트의 대표 경제자유구역 중 하나인 아부다비의 마스다르 시티를 방문, 마이스·K-컬쳐 등 전 분야의 지역 전략산업 활성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마스다르 시티는 2008년 세계 최초 탄소제로 도시로 건설된 계획도시로, 신재생 에너지를 활용한 스마트에너지 시티를 지향하고 있다. 

이동환 고양시장과 무바달라개발공사 아미어 알 아와디 고객관계매니저가 악수하는 모습
이동환 고양시장과 무바달라개발공사 아미어 알 아와디 고객관계매니저가 악수하는 모습

여의도 3/4 크기의 도시 전체를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 1,500여개의 기업을 입주시킬 예정이며 최첨단 기술 개발을 위해 주요대학 및 세계 유수 에너지 기업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이동환 시장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이집트에서 개최된 COP27에 참가, 아시아 탄소중립 정책 주도를 위한 기조연설을 한 바 있다. 마스다르 시티 방문은 이에 대한 연장선으로, 내년 COP28 개최 예정지인 마스다르 시티의 친환경 혁신도시 지향 정책을 민선8기 정책에도 반영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의 다국적·스타트업 기업 진출의 요충지인 마스다르 시티의 핵심 전략을 파악, 고양시에 형성돼 있는 바이오·마이스·K-컬쳐 등 전 분야의 지역 전략산업을 경제자유구역과 연계해 활성화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고양시, 마스다르시티 방문
고양시, 마스다르시티 방문

이 시장은 마스다르 무바달라 개발공사의 고객관계매니저를 만나 탄소제로 도시와 연계한 프리존(Free Zone)의 성공비결과 주요 정책에 대해 논의했으며, 특히 글로벌 기업유치에 대해 향후에도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고양시에 우수한 기업이 유치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아미어 알 아와디 고객관계매니저는 “고양시의 탄소중립과 연계한 경제자유구역 추진은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한다”며, “향후에도 마스다르 시티가 갖고 있는 노하우와 기술 등에 대해 적극 협조하겠다”고 답했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마스다르 시티의 핵심전략을 우리 시만의 특성을 살린 방향으로 재해석해 고양시 버전의 친환경 혁신도시 모델을 선보이고 싶다”며, “탄소중립과 연계한 경제자유구역 조성으로 고양시를 세계 친환경 기술의 비즈니스 허브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