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18:55 (일)
진주· 고양· 통영 '임진왜란 3대 대첩 도시 문화예술 교류' 협약 
상태바
진주· 고양· 통영 '임진왜란 3대 대첩 도시 문화예술 교류' 협약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10.10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에서부터천영기 통영시장, 조규일 진주시장, 박원석 고양시 제1부시장
왼쪽에서부터천영기 통영시장, 조규일 진주시장, 박원석 고양시 제1부시장

경남 진주시와 통영시, 경기 고양시 등 임진왜란 3대 대첩 도시들이 10일 진주 시청 5층 상황실에서  축제·문화예술 상호교류를 위한 업무 협약식(사진)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식은 올해 2월 임진왜란 3대첩 지역인 진주·통영·고양시의 축제·문화예술 교류 협의에 따른 것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규일 진주시장, 천영기 통영시장, 박원석 고양시 제1부시장이 참석했다. 

진주시는 지난 6월 고양시 행주문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진주검무 공연하고 임진왜란 역사포럼에 발제자로 참여하는가 하면 진주시 홍보부스도 운영했다. 

또한, 8월에는 통영시의 한산대첩축제 종야 행사에 참가해 진주시 관광캐릭터 하모와 관광홍보단이 버블 코스프레 거리 퍼레이드에 참가한 바 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세 도시 간 지역문화예술 발전과 축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상호교류를 단계별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문화관광콘텐츠 산업발전과 관광자원 활성화 방안에 적극 협력해 축제도시로서 동반성장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날 협약 체결 후 천영기 통영시장과 박원석 고양시 제1부시장은 진주남강유등축제 초혼 점등식에 참석하고자 진주를 방문한 박완수 경남도지사와 만찬을 함께 하며 축하 인사를 하고, 축제장을 찾아 대표적인 시민참여 프로그램인 소망등 달기에 참여했다. 

이어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초혼점등식에 참석한 후 물빛나루쉼터로 이동해 진주시 10월 축제의 킬러콘텐츠라고 할 수 있는 김시민호 탑승과 함께 유등 테마공원을 차례로 관람했다. 

특히 고양시 관계자들은 늦은 시간까지 축제장을 관람하며 진주시의 야간경관과 축제 규모에 놀라워하며 숙박 일정까지 소화했다.

한편, 업무협약 체결에 따른 도시 간 문화예술 교류는 오는 16일 통영시 점핑스트릿댄스팀 공연을 시작으로 31일 고양시의 창작무용 달맞이꽃 공연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