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강릉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2.86km 전면 재개방
상태바
강릉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2.86km 전면 재개방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10.01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강릉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정동매표소~심곡매표소 구간 2.86km가 오늘(1일)부터 전면 재개방됐다. 

강릉시는 2020년 태풍 피해 및 2021년 낙석피해 등으로 운영이 중단됐다 지난 7월부터 부분개장된 ‘정동심곡 바다부채길’에 대한 재해복구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오늘(1일)부터 전면 재개장한다고 밝혔다.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정동심곡 바다부채길’은 동해바다 탄생의 비밀을 간직한 250만 년 전 지각변동을 관찰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해안단구지대(천연기념물 제437호)에 조성된 곳으로, 지난 2017년 개장 후 연간 70여만명이 방문하는 핫 플레이스가 됐다. 

전면 개장 구간은 정동매표소(썬크루즈)부터 심곡매표소(심곡항)까지 2.86km 구간이며, 입장료는 일반인(성인 기준)은 3,000원, 강릉 및 교류도시 시민 등은 2,000원이다.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위치도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위치도

 

<사진/ 강릉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