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3 14:14 (월)
올 가을, ‘웰컴 대학로’ 공연 즐기며 감성 충전
상태바
올 가을, ‘웰컴 대학로’ 공연 즐기며 감성 충전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09.2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관광 축제 ‘2022 웰컴 대학로’ 24일~10월30일 개최..150여개 공연 선봬
개막일 24일에는 대학로 일대 차 없는 거리 무대로 32개 작품 공

올 가을, 한국 대표 공연관광 축제 ‘웰컴 대학로’ 공연 즐기며 감성 충전 나들이를 만끽해보자.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관광공사와 (사)한국공연관광협회 공동주관으로 ‘2022 웰컴 대학로’가 오는 24일 개막해 10월 30일까지 36일간 대학로 일대에서 펼쳐져 넌버벌 공연, 전통공연, 뮤지컬, 연극 등 한국의 우수한 공연 작품을 대학로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웰컴 대학로’는 올해 역대 가장 많은 150여 편의 공연될 예정이다.

개막일인 오는 24일엔 웰컴 대학로 행사의 시작을 알리는 ‘웰컴 로드쇼(이하 개막식)’가 개최된다.

특히 올해 개막식은 2017년 웰컴 대학로가 개최된 이래 최초의 대규모 거리행사로 기획되어 이화사거리부터 혜화역 1번 출구까지 차 없는 거리 전체를 무대로 32개 팀이 공연을 선보인다.

개막식에서는 20여 개 팀이 500미터 거리에서 진행하는 퍼레이드, 피아노 연주자 박종훈 및 합창단 공연, 현대무용단 ‘리케이댄스’와 초대가수 ‘YB밴드’의 공연이 진행된다. 또한 한국 공연관광 홍보대사인 배우 오영수와 안무가 모니카도 출연해 관객들을 만난다.

총 36일간 펼쳐질 공연들은 극장, 온라인, 거리를 망라한다.

서경대 공연예술센터 제1관·2관에서 열리는 ‘웰컴 씨어터(9.14.~11.27.)’에선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 ‘미아파밀리아’ 등 총 10편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외국인관광객을 위한 영어 자막도 제공된다.

온라인에선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웰컴 K-스테이지(9.21.~11.23.)’를 통해 총 10편의 공연 영상이 순차적으로 송출되며, 외국인들을 위한 영·중간·일어 자막이 붙는다.

아울러 매주 주말 대학로 야외인 마로니에 공원과 소나무길에서 총 36개 작품이 공연되는 행사 ‘웰컴 프린지(9.30.~10.29.)’도 주목해볼 만하다. 

마지막으로 대학로의 관광 상품화를 위해 마로니에공원, 낙산공원 등 대학로 내 주요 관광지와 맛집 등 대학로 상권 그리고 축제기간 중 펼쳐지는 다양한 공연을 엮은 대학로 투어 상품 또한 선보이며, 대학로 일대 상점 30개에서 쓸 수 있는 할인쿠폰도 배포할 예정이다.

공사는 이번 공연 축제로 코로나19로 인한 국민들의 코로나 블루를 해소하고 대학로 상품화를 통한 공연관광객의 방한을 유도해 침체된 한국 관광의 재도약을 알리는 계기로 삼을 예정이다.

공사 유진호 관광상품실장은 “영국의 웨스트엔드, 뉴욕의 브로드웨이처럼 대학로를 공연예술의 메카이자 글로벌 관광객이 꼭 방문해야하는 서울의 필수 관광지로 만들기 위해 향후 웰컴 대학로를 아시아를 대표하는 공연관광 축제로 더욱 확대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