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11:35 (월)
동해시, 대표 우수 관광기념품 발굴, 13점 선정
상태바
동해시, 대표 우수 관광기념품 발굴, 13점 선정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9.0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문화관광재단이 동해시를 대표할 우수 관광기념품 수상 작품 13점을 선정했다.

재단은 '2022 동해시 관광기념품 공모전'을 지난 7월 6일부터 8월 23일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결과,  민·공예품 43점, 공산품 25점, 가공·기능 식품 9점, 기타 1점 등 총 78개 작품이 출품됐다. 

재단은 지난 8월 30일 출품된 78개 작품에 대한 심사위원회를 열고 상징성, 디자인, 상품성, 품질수준 등 내부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2점, 우수상 3점, 장려상 8점 등 총 13점을 수상작으로 최종 선정했다.

수상작은 ▲ 최우수상- 소리 담을 천곡동굴, 전통주(한섬15+망상) ▲ 우수상- 동트는 동해 솔솔(밀크티), 동해바다 키링, 동해의 결(칠보 함) ▲장려상- 동해 애(愛) 담다(도자기 잔), 레진 플레이팅 도마, 하늘 닮은 바다(서핑보드 모양 시계), 어달항 도어벨, 동해바다 무드등, 동해바다 열쇠고리, 감동-동해(양초), 추암 촛대바위 빵 등이다.

선정된 작품은 최우수상 150만 원, 우수상 50만 원, 장려상 3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되며, 향후 전시, 관광박람회, 축제 등에서 동해시를 알리는 관광기념품으로 활용된다.

심규언 동해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동해시만의 차별화된 경쟁력 있는 기념품을 발굴할 수 있었다”며 “작품 선정에 그치지 않고 수상작을 적극 홍보해 동해시 관광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