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28 22:04 (수)
에어부산, 2분기 적자 78% 감소..“영업 실적 개선”
상태바
에어부산, 2분기 적자 78% 감소..“영업 실적 개선”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8.17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분기 매출액 840억원·영업 손실액 210억원
적자폭은 전년 동기 494억원 대비 284억원 축소

 

에어부산은 올해 2분기 매출액 840억원, 영업 손실액 210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적자 폭을 78% 축소, 영업실적이 개선됐다. 

에어부산에 따르면 매출액은 전년 동기 476억원 보다 364억원 늘어 72% 증가했다.

영업 손실 규모는 전년 동기 494억원보다 284억원 감소해 적자폭이 약 78%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1천348억원 기록해 전년 동기 매출액 796억원보다 70% 증가했다. 영업 손실액은 573억원으로, 전년동기(967억)과 비교하면 가파르게 실적 개선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올해 2분기 당기순실액은 850억원으로 전년 대비 악화됐다. 이는 달러 환율 상승에 따른 외화환산손실 증가에 따른 결과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에어부산은 사회적 거리 두기 해제와 입국자 검역 조치 완화 등으로 여행 심리 회복과 함께 여행 수요 선점을 위한 발 빠른 선제 조치를 실적 개선의 주요 요인으로 손꼽았다.

특히, 해외여행 대체지로 급부상한 제주도에 탄력적으로 항공편을 늘리고 방콕, 다낭 등 동남아시아 인기 여행지 위주로 국제선을 확대하며 실적을 견인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본격적으로 해외여행이 재개되지 않은 상황에서 고환율으로 여전히 영업 활동을 하기에는 좋은 환경이 아니지만 효율적인 노선 운영을 통해 수익성 확보에 매진할 계획이다.”며 “방역정책 추가 완화, 여행 심리 회복, 유가 하락에 따른 비용 감소 등으로 하반기에도 실적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에어부산 A321neo(LR) 항공기
에어부산 A321neo(LR) 항공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