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6 01:17 (목)
휴양림관리소·현대차·굿네이버스 합동, 휴양림 해안가 쓰레기 줍기 활동 전개
상태바
휴양림관리소·현대차·굿네이버스 합동, 휴양림 해안가 쓰레기 줍기 활동 전개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7.20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신시도자연휴양림 전경
국립신시도자연휴양림 전경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현대자동차(전주공장)·굿네이버스(전북지역본부)와 함께 사회 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19일 국립신시도자연휴양림 주변 해안가 쓰레기 줍기 활동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국립자연휴양림 내 탄소배출 제로 및 국민의 숲 조성을 목적으로  3개 기관(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현대자동차·트리플래닛)이 2021년 4월 5일 체결한 업무협약에 의거 작년에 이어 2번째로 실시했다.

자율적으로 총 50명이 참여하여 국립신시도자연휴양림 내 해안가 쓰레기를 수거하여 환경정비를 통한 쾌적하고 청결한 해안가 만들기에 앞장섰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국립자연휴양림을 더욱 더 건강하고 아름다운 휴식공간으로 만들어 국민의 건전한 정서함양에 기여하고 편안한 쉼터로 제공하겠으며, 앞으로도 국민이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직원과 굿네이버스 직원, 전북청년들이 쓰레기 줍기 활동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직원과 굿네이버스 직원, 전북청년들이 쓰레기 줍기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