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26 20:08 (월)
부여서동연꽃축제 팡파르... 7월 1일 ‘야간경관 점등식’ 개최
상태바
부여서동연꽃축제 팡파르... 7월 1일 ‘야간경관 점등식’ 개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6.30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4일 축제 개막 전 분위기 붐업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부여군과 부여문화원은 오는 7월 1일 저녁 8시 서동공원(궁남지)에서 ‘제20회 부여서동연꽃축제’ 야간경관 점등식을 개최, 오는 7월 14일로 예정된 축제 개막 전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민적 관심도를 높인다. 

경관 및 축제 설명을 시작으로 축하메시지, 점등 퍼포먼스가 펼쳐지고 현장 배부될 연꽃등을 들고 행사장 야간경관을 관람하는 것으로 마무리될 예정이다.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궁남지 포룡정 일원에 설치되는 무대에는 점등 버튼이 설치됐다. 참석자 전원이 단상 위로 올라와 버튼을 누르면 화려한 조명, 폭죽과 함께 행사장 야간경관이 점등된다. 궁남지를 찾은 관광객에게 아름다운 추억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관내 기관·단체, 자원봉사단체가 참가하는 이번 점등식에는 스무 살 청년 10명이 함께해 의미를 더한다. ‘부여서동연꽃축제’ 20주년을 맞아 성년이 된 청년과 스무 살 연꽃화원을 기념하고 특별한 순간으로 간직하자는 기획이다.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박정현 군수는 “낮과 밤이 모두 아름다운 궁남지에서 친구와 가족, 연인들이 소중한 추억을 담아 갈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천만 송이 연꽃 향기가 흘러넘치는 자연친화적 공간에서 새롭게 펼쳐질 제20회 부여서동연꽃축제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부여서동연꽃축제는 중부권 대표 여름축제로서 ‘스무살 연꽃화원의 초대 〈빛나는 이야기를 담다〉라는 주제로 오는 7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개최되며, 야간경관과 편의시설은 7월 내내 운영된다.

축제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부여서동연꽃축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서동공원(궁남지) 야간경관

 

 

<사진/부여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