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26 20:08 (월)
에어부산, 인천-나트랑 노선 신규 취항..주 2회 운항
상태바
에어부산, 인천-나트랑 노선 신규 취항..주 2회 운항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6.30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성수기, 7월 20일~9월 3일주 4회(수·목·토·일) 임시 증편

에어부산이 베트남 인기 여행지로 주목받고 있는 ‘나트랑’노선을 오늘(30일) 신규 취항하며 인천발 노선을 추가한다.

인천-나트랑 첫 노선은 오늘 저녁 8시 30분 인천에서 나트랑으로 향한다.

인천-나트랑노선은 차세대 항공기인 ‘A321LR’를 투입, 주 2회(목·일) 운항된다.

에어부산 A321LR 항공기
에어부산 A321LR 항공기

운항 스케쥴은 인천공항에서 오후 8시 30분에 출발해 캠란공항에 오후 11시 45분 도착, 귀국 편은 캠란공항에서 오전 1시 15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전 8시 10분 도착 하는 일정이며, 비행시간은 약 5시간 15분이 소요된다. 

나트랑은 다낭과 함께 베트남 대표 인기 여행지로 급부상하며 여행객들에게 각광받고 있는 휴양지로, ‘베트남의 나폴리’로 불릴 만큼 에메랄드빛 바다와 천혜의 자연경관을 자랑한다. 

또한 ▲스노쿨링 ▲패러세일링 ▲씨워커 등 다양한 레저 스포츠도 즐길 수 있고 머드 온천과 같은 이색 체험도 가능해 다채롭게 여행 일정을 계획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따라, 에어부산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매력적인 여행지인 나트랑으로 관광객이 많이 몰릴 것으로 판단해 7월 20일부터 9월 3일까지 인천-나트랑 노선을 주 4회(수·목·토·일)로 임시 증편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에어부산은 7월 14일부터 국적사 최초로 부산-나트랑 노선을 신규 취항하며 지역민들의 여행 선택지를 넓힌다. 

에어부산의 부산-나트랑 노선은 김해국제공항에서 오후 8시 35분에 출발해 캠란공항에 오후 11시 40분 도착, 귀국 편은 캠란공항에서 오전 2시 20분에 출발해 김해국제공항에 오전 9시 도착 일정으로 주 2회(목·일) 운항된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휴양과 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다낭 여행이 좋았던 분들은 나트랑 여행도 떠나보시는 것을 추천드린다.”며 “앞으로도, 여행객들에게 인기 있는 여행지 위주로 국제선 노선을 지속적으로 넓혀 여객 수요 회복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