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9 18:20 (금)
장성 황룡강에 ‘용작교’ 개통..새로운 랜드마크 기대
상태바
장성 황룡강에 ‘용작교’ 개통..새로운 랜드마크 기대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6.24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성군에 ‘황룡강 용작교(인도교)’가 개통돼 황룡강에 또 하나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성군은  ‘황룡강 용작교(인도교)’ 개통 기념식을 유두석 장성군수와 김한종 군수 당선인, 도‧군의회 의원, 사회단체장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3일 열었다. 

장성 황룡강 용작교 개통 기념식이 23일 열렸다.
장성 황룡강 용작교 개통 기념식이 23일 열렸다.

옐로우시티 스타디움 인근(장성읍 기산리 102번지)에 위치한 ‘용작교’는 황룡이 여의주를 쥐고 굽이치며 더 높이 비상하는 모습을 형상화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보는 이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길이 190m, 폭 3.5m로 조성되어 규모 또한 웅장하다.

여기에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인 황룡강과도 조화롭게 어우러져 풍광까지 수려하다.

장성 황룡강 용작교 개통 기념식이 23일 열렸다.
장성 황룡강 용작교 개통 기념식이 23일 열렸다.

향후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한 보행은 물론, 황룡강의 새로운 볼거리로서의 역할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장성군 관계자는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불편함 없이 황룡강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