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3 23:22 (토)
에어부산, 국제선 노선 확대..7월 일본·동남아 등 8개 국제노선 추가 운항
상태바
에어부산, 국제선 노선 확대..7월 일본·동남아 등 8개 국제노선 추가 운항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6.14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부산은 코로나19 엔데믹 전환 분위기에 맞춰 7월 일본, 동남아 노선 위주로 국제선 8개 노선을 추가 운항하는 등 지속적으로 국제선 노선 확대에 나선다. 

에어부산은 7월 1일 부산-울란바토르, 오사카 노선을 시작으로 △7월 13일 부산-코타키나발루 △7월 14일 부산-나트랑, 인천-다낭 △7월 15일 부산-세부 △7월 22일 인천-후쿠오카 △7월 26일 부산-삿포로 노선 등 8개 노선을 순차적으로 운항할 계획이다.

8개 노선 중 부산-나트랑 노선과 인천-다낭, 후쿠오카 노선은 신규 취항 노선이며, 나머지 5개 노선은 약 29개월 만에 복항하는 노선이다. 

에어부산 A321LR 항공기
에어부산 A321LR 항공기

특히, 7월에 운항을 개시하는 8개 노선 중 6개 노선이 부산에서 출발하는 국제선 노선으로 부산 하늘길이 대폭 늘어나며, 국적 항공사로는 첫 개설 노선인 부산-나트랑은 새로운 여행지를 찾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안성맞춤 여행지로 손꼽힐 것으로 보인다.

7월에 운항을 시작하는 노선 모두 주 2회 운항하며, 운항 요일은 △부산-울란바토르는 화요일과 금요일 △부산-오사카는 금요일과 일요일 △부산-코타키나발루는 수요일과 토요일 △부산-나트랑은 목요일과 일요일 △인천-다낭은 목요일과 일요일 △부산-세부는 월요일과 금요일 △인천-후쿠오카는 금요일과 일요일 △부산-삿포로는 화요일과 금요일이다.

에어부산은 7월 말까지 김해공항에서는 11개 노선, 인천공항에서는 6개 노선을 운항하며 총 17개의 국제선 노선을 운항할 계획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국내외 방역 완화 규제 상황에 즉각 대응하며 국제선 노선을 꾸준히 넓혀가고 있다.”며 “여행객들에게 다양한 여행 선택지를 제공하고 항공업계가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고객이 선호하는 여행지 중심으로 국제선 노선을 확대하고 수요에 따라 운항편수도 적극 늘릴 계획이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