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2 11:47 (금)
롯데관광개발, 2년 4개월만에 '북해도 단독 전세기' 운항 재개
상태바
롯데관광개발, 2년 4개월만에 '북해도 단독 전세기' 운항 재개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5.2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말부터 4회 운항 예정
사계절 빛깔 언덕_시키사이노오카
사계절 빛깔 언덕_시키사이노오카

롯데관광개발이 일본의 입국 완화정책에 맞춰 지난 2020년 3월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됐던 '북해도 단독 전세기' 운항 재개에 나섰다.

이번 북해도 단독 전세기 상품은 오는 7월 말부터 8월 초까지 3박4일 일정으로, 총 4회(7월26일, 29일, 8월1일, 4일)에 걸쳐 대한항공 단독 전세기로 인천에서 북해도로 출발하는 상품이다.

상품 가격은 1인 기준 유류할증료 및 세금 포함 총액 기준 199만9,000원부터다. 롯데관광개발 단독 특전으로 6월 16일까지 조기 완납 시 최대 20만원의 할인 프로모션을 비롯해 ‘도야 만세각’, ‘노보리베츠 그랜드’ 등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의 숙박, 일본 정통 코스요리인 가이세키 특식 제공 등으로 여행의 만족도를 높였다.

오타루 운하
오타루 운하

이번 패키지의 주요 관광지 중 하나인 ‘오타루 운하’는 북해도의 거점 무역항으로 번영했던 옛 오타루의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인근의 창고를 개조해 만든 유리 공예관, 골동품 매장 등 볼거리가 가득하다.

일본 최고의 온천마을 ‘노보리베츠’는 엄청난 수증기를 뿜어내는 유황온천 ‘지옥 계곡’과 둘레 약 1km 정도의 온천 호수 ‘오유누마’ 등 9종류의 온천수를 만나볼 수 있는 곳으로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북해도 남단도시 하코다테 야경
북해도 남단도시 하코다테 야경

화산활동으로 인해 생긴 ‘도야호’는 일본에서 9번째로 큰 규모의 칼데라 호수로 유람선을 타고 아름다운 대자연을 감상하기 좋다. 사계절 빛깔 언덕이라는 뜻의 ‘시키사이노오카’에서는 2만 평에 이르는 부지에 각 계절을 대표하는 형형색색의 무지개색 꽃들이 아름답게 피어 언덕을 수놓는다.

롯데관광개발 권기경 여행사업본부장은 “북해도는 지난 2000년 롯데관광개발이 국내 최초로 단독 전세기 운항을 시작한 지역”이라면서 “이번에는 20여년 간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엄선한 관광코스 및 현지 특식,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의 숙박 등 보다 차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롯데관광개발은 리오프닝(경제 재개) 시대를 맞아 유럽, 미주, 동남아 등 다양한 해외 패키지 상품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달 홈쇼핑을 통해 판매했던 북유럽 10일 패키지의 경우 4,000콜에 약 260억원이라는 매출을 올린 바 있다.

노보리베츠 유황온천
노보리베츠 유황온천

 

<사진/롯데관광개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