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4 21:20 (금)
철원군 이팝·은행나무 가로수길 관광자원화 추진
상태바
철원군 이팝·은행나무 가로수길 관광자원화 추진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5.19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원군은 특색있는 도시경관과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이팝나무길과 은행나무길을 명품 가로수길로 지정하고 관광자원화를 추진한다.

대상지는 갈말읍 여우네삼거리~ 예비군훈련장(L=2km )등 이팝나무 3개소 약3,000주, 동송읍 직탕폭포길(L=1.7km )등 은행나무 3개소 약2,000주 총 6개소다.

철원 직탕폭포길
철원 직탕폭포길

이를 통해 5월에는 눈꽃 가로수길로, 10월에는 황금들녁 가로수길로 조성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홍보 및 수형조절 등의 지속적인 유지·관리를 시행할 계획이다.

철원군은 2017년도에 역사·문화적 연관성, 향토수종 등을 고려한 가로경관 중·장기 계획 용역을 수립 현재까지 가로수를 식재해오고 있다.

특히, 꽃송이가 온 나무를 덮을 정도로 피었을 때, 꽃송이가 사발에 소복이 얹힌 흰 쌀밥처럼 보여‘이팝’이라는 유래를 갖고 있는 이팝나무와 가을에 노랗게 단풍이 드는 은행나무는 꽃의 모양과 단풍이 철원의 대표 특산품인 ‘쌀’의 이미지를 연상하게 해 철원을 대표하기 적합한 수종으로 식재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전명희 녹색성장과장은 명품가로길에 나무이름표 등 안내판을 설치하며, 블로그 등 SNS를 통하여 철원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명품가로수길을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홍보할 것임을 밝혔다.

여우네삼거리예비군훈련장
여우네삼거리예비군훈련장

 

<사진/철원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