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7:53 (목)
KLM 네덜란드 항공, 미쉐린 3스타 셰프 협업 기내식 선보여
상태바
KLM 네덜란드 항공, 미쉐린 3스타 셰프 협업 기내식 선보여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2.04.25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LM 네덜란드 항공(이하 ‘KLM’)이 네덜란드의 유명 미쉐린 3스타 셰프 조니 보어(Jonnie Boer)와 협업해  새로운 기내식 메뉴를 선보였다.

이번 기내식은 오는 7월까지 인천행 항공편을 포함해 암스테르담을 출발하는 모든 대륙 간 국제선 ‘월드 비즈니스 클래스’ 승객들에게 제공된다.

식전 입맛을 돋우는 스타터는 사과, 감자, 아스파라거스가 조화를 이루는 타르트 또는 참깨 소스를 곁들인 구운 주키니, 병아리콩 및 견과류 샐러드, 갈릭 페타 치즈로 구성됐다. 메인 디쉬는 다양한 식습관을 고려해 세 가지 요리로 준비했다. 베지테리언 스튜와 콩포트(compote), 브로콜리 및 구운 토마토를 곁들인 연어구이, 삶은 양배추와 감자 퓌레를 곁들인 그레이비소스 치킨 등 맛과 영양을 고려한 메뉴가 제공된다.

식사와 함께 곁들일 수 있는 프리미엄 와인도 새롭게 추가했다. 프랑스 대표 와인 산지 론(Rhône)에서 생산된 ‘도멘 드 그랑쥬네브(Domaine de Grangeneuve)’의 리니씨알 아쉬(L’Initiale H) 와인을 맛볼 수 있다.

이와 함께, KLM은 세계적인 산업 디자이너 마르셀 반더스(Marcel Wanders)와 손잡고 올 하반기 지속가능한 기내식 테이블웨어를 도입한다. 새로운 식기는 천연 원료의 본차이나 소재로 만든 사기그릇, 재활용이 가능한 폴리프로필렌 플라스틱으로 제작된 트레이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