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20:45 (목)
'특별여행주의보' 해제..해외여행 재개 탄력
상태바
'특별여행주의보' 해제..해외여행 재개 탄력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4.14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국별 기존 여행경보 발령 체제로 14일부터 전환

코로나 팬데믹으로 지난 2020년 3월 23일부터 발령된 '특별여행주의보'가 약 2년 만에 해제돼, 해외여행 재개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외교부는 정부의 방역정책 기조 및 전 세계 코로나19 동향 등을 감안해 하여, 전 국가·지역 대상으로 발령해온 특별여행주의보를 해제하고, 각 국별 기존 여행경보 발령 체제로 오늘(14일)부타 전환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싱가포르, 캐나다, 호주, 네덜란드 등 22개국 및 2개 지역(괌, 사이판)을 여행경보 1단계로, ▴미국(괌, 사이판 제외), 영국, 독일, 프랑스 등 129개국은 여행경보 2단계로 하향 조정했다. 또 ▴중국, 러시아 등 26개국은 특별여행주의보를 유지하기로 했다.

외교부는 이번 조치에 대해 △코로나19 동향(백신접종률 포함), △백신접종증명서 상호인정 여부, △여행안전권역(트래블버블) 협의 추이, △단기방문 외국인 입국제한 조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향후 분기별로 여행경보 조정을 지속 검토할 예정이며, 급격한 방역상황 변동이 있는 국가에 대해서는 수시 조정할 계획이다.

각 국별 여행경보 조정 상세 내역 및 국가별 최신 안전정보 등은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자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세계 여행경보단계 조정현황 /  사진-외교부
전세계 여행경보단계 조정현황 / 사진-외교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