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7 18:57 (월)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15일부터 본격 운영
상태바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15일부터 본격 운영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4.13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전경 내부에서 본 산림휴양관 야영데크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전경 

진주시가 지난 3월 31일 준공한 '월아산 자연휴양림'의 시설점검을 마치고 오는 15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진성면 소재 월아산 자연휴양림은 숲속의집 4동, 콘도형 산림휴양관 1동, 글램핑 8동 및 야영데크 5개소의 시설로 구성돼 있다.

또한 잔디광장과 월아산 계곡을 가로지르는 보행교를 설치하여 야외활동과 함께 주변 경관을 조망하며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자연휴양림을 품고 있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에서 목공체험, 숲해설과 유아숲체험, 숲속어린이도서관 프로그램 등 체험활동을 병행할 수 있다.

오는 5월부터는 산림레포츠 시설이 개장될 예정이어서 휴양과 체험, 레포츠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전경  쌈지공원 전경 글램핑장 내부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전경 

월아산 자연휴양림은 경남진주혁신도시와 문산IC, 진성IC, 진마대로(국도2호선) 등을 통한 접근성이 좋아 진주시민뿐만 아니라 타 지역에서도 쉽게 방문, 일상 속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예약은 매주 수요일 오전 9시에 전국 자연휴양림 소개 사이트인 ‘숲나들e’에서 할 수 있다.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전경 내부에서 본 산림휴양관 야영데크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야영데크

5월부터는 매월 1일부터 5일까지 진주시민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우선예약도 시작한다. 우선예약은 진주시민 대상 숲속의집 2동, 산림휴양관 4실, 글림핑 2동이며, 장애인 대상은 장애인 편익시설이 설치된 산림휴양관 2실이다.

시설 사용료는 숙박동 7만5000원~24만 원, 글램핑 10만5000원~12만5000원, 야영데크 2만 원~2만4000원이다. 진주시민과 장애인, 기초수급자, 한부모가족, 다문화가족, 국가보훈대상자, 다자녀가정은 비수기 주중 사용료 30% 감면 혜택이 있다.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전경  쌈지공원 전경 글램핑장 내부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글램핑장 내부

자세한 내용은 월아산 숲속의 진주 홈페이지, 인스타그램, 유튜브 채널 ‘숲속의진주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시 관계자는 “월아산 숲속의 진주에 오면 먼 곳으로 떠나지 않아도 일상생활 속에서 휴양과 체험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며 “산림 치유와 함께 관광의 명소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숲나들e’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8일부터 사전예약을 실시한 결과, 지난 11일 기준 4월 15일부터 5월 16일까지 객실 85%(주말 100%, 주중 75%)의 예약률을 보이는 등 인기가 높았다.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전경 내부에서 본 산림휴양관 야영데크
진주시 월아산 자연휴양림 산림휴양관 

 

【사진 있습니다】월아산자연휴양림 전경,

글램핑장 전경,

내부에서 본 산림휴양관,

글램핑장 내부,

야영데크,

글램핑장 야경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