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7 18:57 (월)
의왕시 철도박물관 소장 철도차량 4건 국가문화재 등록
상태바
의왕시 철도박물관 소장 철도차량 4건 국가문화재 등록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4.08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69년부터 2001년까지 역대 대통령들이 지역 순방 시 이용했던 ‘대통령 전용 디젤전기동차./사진=의왕시’

문화재청은 의왕시 철도박물관 소장 철도차량 4건을 지난 7일 국가등록문화재로 고시(문화재청 제2022-31호)했다. 

국가문화재로 등록된 철도차량은 현재는 폐선된 협궤철도인 수인선(수원-인천)과 수여선(수원-여주) 구간에서 1965년부터 운행된 ‘협궤 디젤동차 163호’, ‘협궤 객차 18011호’와 1969년부터 2001년까지 역대 대통령들이 지역 순방 시 이용했던 ‘대통령 전용 디젤전기동차’, 그리고 현존하는 국내 유일의 터우형 증기기관차인‘터우5형 증기기관차 700호’이다.

이에 의왕시 철도박물관은 총 13건의 국가등록문화재를 소장하게 됐다. 

현존하는 국내 유일의 터우형 증기기관차인‘터우5형 증기기관차 700호’./사진=의왕시

철도박물관은 코로나 확산으로 작년 12월부터 임시 휴관 중이나 오는 11일 재개관을 준비 중이다. 

관람은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1일 3회 회차별 100명이 입장할 수 있다. 

예약은 철도박물관 네이버 연동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철도박물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많은 시민들이 철도박물관을 방문해 우리 시의 소중한 근현대문화유산을 관람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