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22:36 (일)
다시 만나는 하와이..격리 해제 발표 후 하와이 항공권 예약 급증
상태바
다시 만나는 하와이..격리 해제 발표 후 하와이 항공권 예약 급증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4.0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항공., 25개월만에 재개 '인천-하와이'노선 탑승률 80%

아시아나항공이 지난 2020년 3월 코로나19로 중단한 '인천-하와이'노선을 지난 3일 25개월만에 재개한 결과, 탑승률이 80%에 달했다.

인천-하와이 노선은 이달 1일부터 시행된 국내·외 백신 접종을 완료한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 해제 조치 이후 아시아나항공이 국제선 재개에 나선 첫 노선이며, 코로나19 이전 수준의 해외 여행이 가능한 곳이다.

하와이는 관광, 쇼핑, 휴양 등을 모두 즐길 수 있는 인기 여행지임과 동시에 해외 신혼 여행지로 손꼽히는 휴양지이기도 하다. 특히 3월 11일 정부가 입국 격리 해제 계획을 발표한 이후, 지난 3주간 해당 노선 예약율이 2배 이상 증가하는 등 여행 수요가 이어지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의 인천-하와이 항공편은 주 3회(수,금,일) 운항하며, 오후 8시 20분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 시각 오전 10시10분에 호놀룰루 공항에 도착, 돌아오는 편은 현지 오전 11시50분에 출발해 다음날 오후 5시1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하와이 입국 시 필요한 서류는 ▲코로나 백신 접종 완료 영문 증명서 ▲출발 이전 1일 이내 코로나19음성 확인서(PCR 또는 신속 항원 검사 확인서)이며, 필요 서류 제출시 별도 격리 없이 바로 입국이 가능하다. 하와이 여행 후 한국으로의 귀국 시에는 출발일 기준 48시간 이내 검사한 PCR 검사 음성 확인서를 지참해야 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대표적인 해외 신혼 여행지인 하와이 노선이 국제선 재개의 성공적인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며, “격리없는 여행 가능 노선이 확대되는 시점에 맞추어 운항 노선 및 스케줄 등을 다양하게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하와이 재운항을 기념해 ‘Honey Holiday in Hawaii’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한다. 오는 4월 20일부터 30일까지 발권(단, 탑승은 5/11~6/29 한정)한 가족, 커플 단위 승객들을 대상으로 항공권, 호텔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이번 운항 재개를 기념해 4월 3일 인천-하와이 OZ232편 탑승객 전원을 대상으로 태블릿 PC 파우치백(비즈니스클래스), 스마트폰 거치대 등 아시아나 브랜드 상품과 여행용 파우치, 러기지택 등의 인천국제공항 기념품을 제공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