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20:45 (목)
익산 미륵사지 관광지 이달말 완공... 전통문화체험관 등 갖춰
상태바
익산 미륵사지 관광지 이달말 완공... 전통문화체험관 등 갖춰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1.18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 미륵사지
익산 미륵사지

익산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사업이 16년 만인 이달 말 마무리됨에 따라 익산시가 역사 관광도시의 위상을 새롭게 할 수 있게 됐다.

 18일 시에 따르면 익산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사업에는 지금까지 국비 포함 386억 원을 투입, 총 면적 10만8,743㎡ 내에 전통문화체험관, 광장, 관광안내소, 주차장, 녹지공간 등의 다양한 관광편의시설을 갖췄다. 

전통문화체험관은 지난해 1월 개관한 국립익산박물관과 연계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 완공에 앞서 지방도 722호선 1km 구간 이설 및 4차선 확장이 지난해 8월 완료돼 접근성을 좋아졌다.

정헌율 시장은 “미륵사지 관광지는 2020년 한국관광의 별 본상 수상에 이어 지난해에는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둔 바 있다”며“ 미륵사지 관광지가 완공되면 국립익산박물관, 최근 개관한 어린이박물관 등과 함께 익산시가 명실상부한 관광도시로 성장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미륵사지 관광지 조성사업은 현재 98%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으며, 오는 1월 말까지 미륵사지 관광지 내 편의시설 조성을 완료하고 준공행정절차 등 최종적으로 전북도 협의를 득해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