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20:45 (목)
안동시, 올해 ‘글로벌 마이스산업 도시’로 도약 각오
상태바
안동시, 올해 ‘글로벌 마이스산업 도시’로 도약 각오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1.1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청
안동시청

경북 안동시가 올해 대규모 국제행사 개최를 통해 ‘글로벌 마이스 산업도시’로 도약한다는 각오다.

안동에서는 올해 2020년부터 3년 연속 유치에 성공한 ‘2022년 제16회 안동 국제교육도시연합 세계총회’와 ‘2022년 제18회 세계역사도시회의’ 등 두 가지의 국제행사가 열린다.

시는 행사의 성공개최를 위해 연초부터 사전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22년 제16회 안동 국제교육도시연합 세계총회’는 교육관련 세계 최대 조직인 국제교육도시연합(IAEC) 총회로, 오는 10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안동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국제교육도시연합 회원국(IAEC)과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GNLC) 회원국, 평생학습도시 관계자, 교육전문가 등 2,000여 명이 참석해‘전통에서 미래 교육을 보다.’라는 주제로 교육의 현재와 미래 비전을 논의한다. 

이 행사는 우리나라의 평생학습을 소개하고, 국내 평생학습도시의 우수사례 전파 및 해외 우수 학습도시와의 정보공유를 통해 네트워크 강화는 물론, 전통문화와 미래교육이 공존하는 새로운 대안을 가진 글로벌 학습도시 안동을 전 세계에 보여줄 계획이다.

‘2022년 제18회 세계역사도시회의’는 역사도시간의 교류를 통해 전통과 창조, 보존 및 역사도시 발전에 기여하는 국제회의로 오는 11월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안동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세계역사도시연맹(LHC) 66개국 123개 회원도시의 시장단과 국내외 자매우호 도시 관계자 등 약 400여명이 참석,‘커뮤니티 활성화를 통한 미래 역사도시 창조’라는 주제로 지속 가능한 역사 도시의 발전과 과제해결을 위해 논의한다. 

시는 이 행사를 통해 우리의 우수한 문화·역사를 소개하고, 지역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한 전통문화의 산업화와 국내 회원 도시 간 문화정책 우수사례 전파 및 해외 역사 도시 간의 정보공유를 통한 네트워크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디지털기술을 활용한 안동의 역사와 미래를 전 세계에 보여줄 예정이다.

두 국제행사 모두 온·오프라인 생중계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시는 두 국제행사 개최를 통해 안동이 가진 유교자원을 전 세계에 알림으로써 안동이 새로운 마이스(MICE) 산업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중요한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두 국제행사를 추진하는 평생교육과와 행정지원실은 TF팀(Task Force Team)을 구성해 국제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협업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함으로써 한국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을 전 세계에 알리는 것은 물론, 컨벤션 연관 사업을 비롯한 지역경제 및 관광산업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