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20:45 (목)
에어부산, 인천-블라디보스토크 정기편 내년 2월 신규 취항
상태바
에어부산, 인천-블라디보스토크 정기편 내년 2월 신규 취항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12.30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5일부터 격주로 1회 운항

에어부산이 내년 2월 5일 인천-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정기편을 신규 취항하며 국제선 확대에 나선다.

에어부산의 인천-블라디보스토크 정기 노선은 격주로 1회(토) 운항되며, 인천공항에서 오전 11시 15분 출발해 현지 블라디보스톡국제공항에 오후 3시 도착한다. 또 블라디보스톡공항에서 오후 6시 5분 출발해 인천공항에 저녁 8시 도착 일정으로 운항된다.

블라디보스토크 입국자는 러시아 입국 시 도착시간 기준으로 48시간 이내에 검사한 영문 PCR 음성 확인서를 반드시 지참해야 하며 한국인은 무비자로 입국이 가능하다.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neo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neo

입국 조건 및 방역 기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외교부 홈페이지 및 블라디보스토크총영사관 공지사항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에어부산의 인천-블라디보스토크 노선 항공권은 에어부산 홈페이지 및 모바일 웹·앱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블라디보스토크는 러시아 연해주의 행정중심지이자 극동 지방의 최대 도시로, 한국과 러시아 간 교류가 활발해 상용 수요가 많은 취항지다. 또한, 다른 유럽에 비해 비행시간은 짧고 물가는 저렴하면서 즐길 거리도 가득해 국내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여행지 중 하나이다.

특히, 짧은 일정으로 이국적인 유럽 풍경을 즐길 수 있다는 점과 저렴한 가격으로 신선한 해산물 요리를 맛볼 수 있다는 점 그리고 러시아식 사우나인 ‘반야’ 체험과 같이 이색 체험도 할 수 있다는 점이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장 큰 매력으로 볼 수 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블라디보스토크는 한국과의 경제 교류가 활발한 지역 중 하나로 비즈니스 목적으로 왕래하려는 수요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며 “이번 노선 개설로 이용객의 편익은 점차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추후 코로나 상황이 호전되면 많은 분들이 관광 목적으로도 이 노선을 이용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