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7 12:36 (화)
넷플릭스 ‘지옥’ 전시, 대전 엑스포시민광장에서 만나요!
상태바
넷플릭스 ‘지옥’ 전시, 대전 엑스포시민광장에서 만나요!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12.20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옥사자’ 피규어 3종, 20일부터 내년 2월13일까지 전시

넷플릭스 ‘지옥’전시행사가 오늘(20일)부터 내년 2월 13일까지 두달 간 대전 엑스포시민광장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행사는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의 주요 장면이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실내 스튜디오(영상특수효과타운) 두 곳에서 약 5개월간 촬영된 점에 착안, 대전시와 넷플릭스와 합의해 추진하는 것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지옥’의 다양한 콘텐츠들을 많은 시민들이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대형 ‘지옥사자 피규어’ 3종(높이 2.7m)과 ‘새진리회 의장’ 흉상(높이 1.8m) 등을 무상 임차하여 진행된다.

넷플릭스 '지옥' 대전실내스튜디오 촬영 장면/ 사진-넥플릭스
넷플릭스 '지옥' 대전실내스튜디오 촬영 장면/ 사진-넥플릭스

행사장인 엑스포시민광장은 정부대전청사, 한밭수목원, 한빛탑, 야외스케이트장, 아파트 단지 등이 인접해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고, 인근에 신세계 아트앤사이언스가 있어 평상시뿐만 아니라 크리스마스와 설날 등에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어 행사와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이번 행사를 대전 특수영상 인프라 우수성과 최근 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특수영상콘텐츠클러스터 조성사업’ 등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로 삼을 계획이다.

넷플릭스 '지옥' 대전실내스튜디오 촬영 장면/ 사진-넥플릭스
넷플릭스 '지옥' 대전실내스튜디오 촬영 장면/ 사진-넥플릭스

대전시 손철웅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체험존 전시행사는 대전시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이 대전에서 촬영된 점을 넷플릭스에 꾸준히 강조하여 이루어 진 만큼 시민들에게 특별한 체험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전에서 촬영되는 다양한 K-콘텐츠를 활용하여 시민들이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행사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넷플릭스는 지난 12월 15일까지 약 한달 간 서울 코엑스에서 ‘지옥’ 관련 콘텐츠 체험 전시행사를 개최해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새진리회의장 흉상
새진리회의장 흉상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