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19:02 (금)
경남도내 야영장 26곳 등록야영장 지원 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경남도내 야영장 26곳 등록야영장 지원 사업 공모 선정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1.04.0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아리랑오토캠핑장.사진=경남도
밀양아리랑오토캠핑장.사진=경남도

경남도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하는 ‘2021년 등록야영장 지원 사업’ 공모에 도내 13개 시군 26개 야영장이 선정돼 국비 포함 총사업비 5억7천만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현재 경남도 내 18개 시군에는 260여 개의 다양한 유형의 야영장이 있으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관광지 선호 등 관광 유행의 변화에 따라 야영장에 대한 선호도도 높아지는 추세다.

등록야영장 지원 사업은 안전한 야영장 환경 구축과 야영장 내 다양한 관광 매력 제공을 통해 건전한 캠핑문화의 확산 및 캠핑 산업의 지속적인 활성화를 위한 것아다.

지원은 ‘야영장 안전·위생시설 개보수 지원’, ‘야영장 화재안전성 확보(화재안전 시설 지원/일산화탄소 경보기 대여 체계 구축)’ 등 총 2개 분야로 이뤄진다. 

 ‘야영장 안전∙위생시설 개보수 지원’은 11개 시∙군(창원, 통영, 김해, 밀양, 양산, 고성, 남해, 하동, 산청, 함양, 거창)의 13개 야영장이 선정됐다.

‘야영장 화재안전성 확보(화재안전 시설 지원/일산화탄소 경보기 대여 체계 구축)’ 사업에는 8개 시∙군(김해, 밀양, 창녕, 고성, 하동, 산청, 함양, 합천) 야영장 13개소가 포함됐다.

총사업비는 ‘야영장 안전∙위생시설 개보수 지원’에 3억7천만 원, ‘야영장 화재안전성 확보(화재안전 시설 지원/일산화탄소 경보기 대여 체계 구축)’에 2억 원으로 총 5억7천만 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노영식 경남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 이번 사업은 안전한 야영장 환경 구축으로 캠핑 산업의 지속적인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한다”면서 

“아울러 코로나 시대에 안전한 경남관광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