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3 16:04 (금)
포항시,환동해중심도시 ‘성큼’...이강덕 시장 북방교류협력 강행군
상태바
포항시,환동해중심도시 ‘성큼’...이강덕 시장 북방교류협력 강행군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02.2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강덕(왼쪽) 포항시장과 이바넨코 비탈리이(오른쪽) 페트로파블롭스크 캄차츠키시장이 우호증진 업무협력협약서를 체결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 시장은 ‘한-러 지방협력포럼’의 연계사업 발굴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극동러시아의 거점지역 가운데 하나인 캄차카주를 방문, 상호교류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이강덕 시장을 대표로 한 방문단은 지난 22일 캄차카주의 주도(州都)인 페트로파블롭스크 캄차츠키 시를 방문, 이바넨코 비탈리이 시장과 수보타 마리나 캄차카주 부지사 등을 만나 업무협력협약을 체결하고 우호 관계 강화를 통하여 상호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르면 포항시와 페트로파블롭스크 캄차츠키 시는 문화·관광·경제 및 물류분야에서 상호협력하고, 경제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우호 관계를 확보하는 한편, 두 도시에서 개최되는 각종 축제와 문화행사에 참가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증진 시키기로 약속했다.

이강덕 시장 일행은 앞서 캄차카 항과 캄차카 여객터미널을 방문,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크루즈 노선 등 영일만항과의 연계방안 및 정기 컨테이너항로 개설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또한 휴일인 23~24일에는 수산물이 풍부한 캄차카지역의 수산물가공단지와 캄차카 수산시장 등을 둘러보고 수산물 가공시설 및 수출입 교류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어 캄차카지역의 상공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기업교류와 신농업기술 진출 등 경제교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 이강덕 포항시장 일행과 이바넨코 비탈리이 페트로파블롭스크 캄차츠키시장 등이 업무협력협약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난해 첫 한-러 지방협력포럼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것을 시작으로 러시아의 여러 도시들과 교류협력을 강화하면서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북방교류 사업의 닻을 올리고 북방교류 사업을 선점해나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포항은 북방교류협력의 선점을 통해 러시아, 중국, 일본, 북한을 연결하는 환동해중심도시로서의 역할을 공고하며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방문단은 25일, 시베리아 횡단철도의 교차지점으로 극동러시아의 정치, 행정, 산업, 문화, 학술의 중심지인 하바롭스크 주정부와 시청, 상공회의소 등을 잇달아 방문, 두 지역 간의 교류협력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것으로 4박 5일간의 캄차카주 순방일정을 마무리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