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16:02 (일)
이상헌 의원 “관광불편신고 대상 1위는 쇼핑, 2위는 택시”
상태바
이상헌 의원 “관광불편신고 대상 1위는 쇼핑, 2위는 택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18.10.08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관광객들이 관광불편 사항에 대해 신고한 내용 중 가장 많이 제기되는 부분은 쇼핑이며, 그 다음은 택시와 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헌 의원(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사진)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출 받은 ‘최근 5년간 관광불편신고 접수 현황’에 따르면, 매년 약 1000여건의 관광불편신고가 접수됐다.

관광불편신고의 분야별 내용을 보면 쇼핑에 대한 불만이 매년 가장 많았으며, 택시와 숙박, 여행사 등에 대한 불만이 그 뒤를 이었다. 쇼핑 분야는 저가 관광으로 인한 강매 행위 등으로 인해 가장 많은 민원이 접수됐다.

택시의 경우는 민원제기자 중 대다수가 외국인이었으며, 주로 바가지 요금으로 인한 불만으로 드러났다.

이상헌 의원은 “해외 관광객들이 쇼핑 강매나 바가지 택시요금 등으로 우리나라에 부정적인 이미지를 갖게 된다면, 계속되는 관광수지 적자는 더욱 해소되기 어려울 것”이라며 “민원이 제기되고 있는 유형들이 매년 비슷하고 그 수도 감소하고 있지 않은 만큼, 근본적인 근절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자료=이상헌 의원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