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5 17:56 (수)
이스타항공, 청주 출발 국제노선 확충에 나서
상태바
이스타항공, 청주 출발 국제노선 확충에 나서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8.09.20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후쿠오카/타이베이’ 노선 신규 취항

이스타항공이 청주 출발 국제노선을 확충에 나섰다.

이스타항공은 20일 청주공항 1층 국제선 도착 행사장에서 이스타항공 청주-후쿠오카, 타이베이 노선 신규 취항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장에는 이시종 충북지사와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 청주시와 공항 관계자 및 이스타항공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운항승무원, 객실승무원들을 격려하는 꽃다발 증정식과 취항을 알리는 테이프커팅,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 20일 오전 청주국제공항에서 진행된 이스타항공 신규취항식에 이시종 충북지사(좌측에서 여섯 번째),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이사(좌측에서 일곱 번째) 및 관계자들이 참석해 신규취항을 알리는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신규취항으로 이스타항공은 청주국제공항에서 중국, 일본, 대만 등 3개국 총 9개의 국제노선을 운항하게 됐다. 또 이스타항공은 10월 18일에는 삿포로(신치토세) 취항도 앞두고 있어 청주공항의 14개 국제노선 중 10개 노선을 운항하게 된다.

후쿠오카와 타이베이 노선은 주 2회(목, 일) 운항한다. 청주-후쿠오카 노선은 오후 7시 출발 오후 8시 10분 후쿠오카에 도착하고, 오후 8시 55분 후쿠오카공항을 출발하여 오후 10시 청주에 도착한다.

타이베이 노선은 오후 10시 50분 청주공항을 출발하여 현지시간 오전 12시 40분에 도착하며, 귀국편은 현지시간 오전 1시 40분 타오위안공항을 출발하여 오전 5시 10분 청주에 도착한다.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이사는 “이스타항공은 청주공항을 거점으로 새로운 국제노선 확대를 위한 노선전략에 집중하고 있다”며, “신규노선 공급이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지방공항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만큼 앞으로도 충북도와 적극적인 협업을 통한 노선 개척에 힘쓸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