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0 19:46 (금)
대한민국예술원 차기 회장에 나덕성 교수
상태바
대한민국예술원 차기 회장에 나덕성 교수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7.12.0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회장에 조흥동 회원 선출
▲ 나덕성 신임 대한민국예술원 회장

[투어코리아] 대한민국예술원(회장 민경갑, 이하 예술원)은 어제(11월 30일) 제123차 임시총회를 열어 차기 회장으로 나덕성 회원(77세)을, 부회장으로 조흥동 회원(77세)을 선출했다.

이번에 선출된 회장과 부회장의 임기는 오는 12월 20일부터 2019년 12월 19일까지 총 2년간이다.

나덕성 차기 회장은 독일 쾰른 국립음악대학을 나와 룩셈부르크 국립음악원 마스터 클래스를 수료한 한국 첼로음악의 개척자이다.

1974년 이후 40여 년을 경희대, 한양대, 중앙대 음악대학 교수 및 학장으로 재직하며 후진양성을 통한 음악계 발전에 기여했다.

현재는 중앙대 명예교수와 한국첼로협회 회장으로서 후학양성과 국내 음악발전을 위해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조흥동 차기 부회장은 60여 년을 무용 외길을 걸어온 무용인으로서 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수자이다. 대표작인 한량무는 2014년 서울특별시 무형문화재에 지정됐다. 2003년부터 대한민국예술원 연극영화무용분과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